10월 4일 태국 뉴스

▶ 쁘라윧 총리, 트럼프 대통령과 백악관에서 첫 정상회담
trump-prayuth_03-thestandard
▲ 태국의 쿠데타 정권에 대해 미국 오바마 정권이 관계를 멀리해 태국은 중국과 관계를 강화하고 있었으나, 이번 대화 개시로 다시 미국과의 관계 개선이 예상되고 있다. (사진출처 : Posttoday News]
  미국을 방문하고 있는 쁘라윧 총리는 10월 2일 백악관에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회담을 나누었다. 쁘라윧 총리가 미국 대통령과 정상 회담을 나는 것은 처음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회담에서 태국에 수출을 늘리고 대 태국 무역 적자를 줄이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북한 문제에 대해서는 쁘라윧 총리가 “태국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준수하고 있다”고 설명하는 한편, 대화 재개를 촉구했다.
  아울러 쁘라윧 총리는 태국 정부의 인신 매매 단속 상황에 대한 시찰을 해보라며 대통령의 장녀 이반카 대통령 보좌관의 방문을 요청하기도 했다.
  쁘라윧 총리는 3일 공화당 오린 상원 의원 등과 대화를 나누고 미국-ASEAN(동남아시아 국가 연합) 사업위원회와 미국 상공 회의소 주최 만찬에 참석했다. 4일에 재미 태국인과 간담회를 열고 이날 귀국길에 나설 계획이다.
  2014년 쿠데타로 민주 정권을 무너뜨리고 출범한 쁘라윧 군사 정권에 대해 미국 오바마 행정부와 유럽 각국은 조기 민정 복귀를 요구하며 각료급 교류를 중단하는 등 외교 관계를 낮췄다. 이러한 가운데 태국 군사정부는 중국에 가까워지고 있는 상황이었다. 이러한 상황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4월에 쁘라윧 총리와 전화 회담을 하면서 방미를 요청했다.

 

▶ 신임 교정국장, 교도소 과밀 문제 등 해결에 의욕
naratt-director-general-of-corrections-department_02-khaosod
(사진출처 : Khaosod)
  교도소 관리 운영을 담당하는 교정국장으로 신년도가 시작되는 10월 1일 취임한 나랏 국장은 개혁을 단행하여 감옥 과밀 문제 등을 해결할 것이라는 생각을 밝혔다.
  현재 태국 교도소는 수용되어있는 수형자가 너무 많아서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데, 이것은 벌칙 금고 등 자유형 법률이 많은 것이 요인이라고 나랏 국장이 말했다. 또한 교도소 과밀 문제로 인해 사형수가 복역 10년 정도만에 석방되는 경우도 있어, 교정국에 대한 비판도 이어지고 있다.
  그 밖에도 현재 국내 교도소에 수감되어있는 재소자는 총 30만 명에 이르고 있지만, 교도관 등 교도소 직원이 1만명 정도에 불과해 직원 부족도 문제가 되고 있다.

 

▶ 쁘라윗 부총리, 푸미폰 전 국왕의 장례식 방해를 경계하며, 경비를 강화한다고 밝혀
preparatory-meeting_01-thainews-prd-go-th
(사진출처 : prd.go.th)
  이달 하순에 거행될 예정인 푸미폰 전 국왕의 장례식에 대해 첩보 기관이 “(장례식을) 방해하려고 하는 사람이 국내외에 있다”고 보고해, 쁘라윗 부총리 겸 국방부 장관(치안 담당)은 “장례식에서 군과 경찰은 경계태세를 최고 수준으로 강화할 것이다”고 말했다.
  쁘라윗 부총리는 장례식을 방해하고 혼란을 일으키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왕실에 반대하는 사람과 왕실에 대해 부정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라고 밝혔다.
  푸미폰 전 국왕의 장례식은 싸남루엉(왕궁 앞 광장)에서 실시되며, 화장 의식이 거행되는 10월 26일에는 약 25만 명에 이르는 시민들이 싸남루엉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쁘라윗 부총리는 미디어를 포함한 관계 각 기관에 안전 확보를 위한 협력을 요청했다.

 

▶ 위싸누 부총리, ‘물세(ภาษีน้ำ)’도입에 대해 재차 해명
confirmed-no-taxes-on-water-prachachart
(사진출처 : Prachachart)
  ‘물세(ภาษีน้ำ)’ 도입 등을 요구하는 법안이 입법의회(NLA)에서 심의되고 있어 농민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있는 문제에 대해 위싸누 부총리는 소규모 농가, 즉 일반 농민에게는 물세가 부과되지 않는다고 재차 설명했다.
  이 법안은 농업용수 사용에 대한 과세를 요구하고 있는 것이며, 대상은 대규모 농가와 농업 관련 공장 등 이다. 지난번 NLA 부의장이 “소규모 농가가 물세를 내는 것은 아니다”고 밝혔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부 농민들이 이 법안에 반대하는 운동을 벌이려고 하고 있다.
  위싸누 부총리는 소규모 농가의 농업용수 사용은 원칙적으로 비과세이지만, 대량으로 물을 사용하는 경우나 환경 파괴를 일으키고 있는 경우 과세 형태로 배상을 요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 상업부 인플레이션 전망을 하향 조정
  상업부 무역 정책 전략실 실장은 소비자 물가가 7월부터 9월까지 상승세를 보였지만, 바트 강세로 인해 특히 수입품 가격이 떨어지는 등의 이유로 올해 인플레이션 전망을 지금까지 0.7~1.7%에서 0.4~1.7%로 하향 조정했다.
  9월 물가 상승은 원유 가격의 상승, 작물들이 홍수로 양이 적어진 것 등이 요인이다.

 

▶ 경찰, 성폭행 미수 혐의로 싸라부리도 사원 부주지를 체포
saraburi_01-manager
(사진출처 : Manager)
  10월 2일 중부 싸라부리도 내에 있는 사원 부주지 남성(74)이 성폭행 미수 혐의로 환속 후 체포되었다.
  경찰 발표에 따르면, 용의자는 지난해 방콕에 인접한 논타부리도에서도 당시 70세 여성에게 비슷한 혐의로 체포영장이 발부되었으나 행방불명되어 체포에는 이르지 못했었다.
  경찰은 “경찰 눈을 속이기 위해 승려가 되었을 가능성이 높다”는 고 밝혔다.

 

▶ 태국에서 신차 구입 만족도, 이수즈가 3년 연속 선두
  mass-market-brands-asean-oceania-jdpower
(사진출처 : JD Power)
  미국 조사회사 ‘JD 파워’가 태국에서 신차(대량 브랜드)를 구입했을 때 대리점의 대응에 대한 고객 만족도를 분석한 ‘2017년 태국 자동차 판매 만족도(SSI) 조사’에서 이수즈 자동차가 1000점 만점에 832점으로 3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그 다음으로는 마쯔다 827점, 도요타 824점, 스즈키 823점, 시보레 821점, 혼다 820점, MG 819점, 미쯔비시 818점, 닛산 817점, 포드 799점 순으로 이어졌다. 업계 평균은 822점이었다.
  이번 조사는 2017년 2~6월 사이에 출고 과정, 계약과 가격, ‘영업 담당자, 판매점 시설 등 6개 항목에 대해 2016년 8월~2017년 4월에 신차를 구입한 2,458명으로부터 평가를 들었다.
  JD 파워에 따르면 이번 조사에서 “가격을 흥정했다”는 응답은 48%로 전년도 조사보다 8포인트 증가했다.

 

▶ 태국과 미국 정상회담, 중국의 영향력 확대로 관계회복 노려
trump-prayuth_02-thestandard
(사진출처 : Thairath)
  10월 2일 미국 백악관에서 실시된 태국 쁘라윧 총리와 미국 트럼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은 양국 관계를 더욱 강화하는 것이 목적으로 보이고 있다. 양국 정상 회담은 2014년 5월 군사 쿠데타로 쁘라윧 육군 사령관(당시)이 실권을 장악한 이후 처음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회담 시작 부분에 미국과 태국 관계가 자신이 대통령 취임 후 9개월 만에 “더욱 공고하게 되었다”고 말하며 지속적인 관계 강화를 바라는 발언 외에 “양국 통상 관계는 중요도를 더하고 있다”며 태국 수출 확대 의지도 표명했다.
  이에 쁘라윧 총리는 “양국은 오랜 동맹국이다”고 지적하고, 테러 등의 위협에 대처하는 쪽으로 국방과 안보 협력을 추진해 나가는 것과 함께 “지역 현안에 대처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 나갈 것이다”고 강조했다.
  태국과 미국 관계를 둘러싸고는 오바마 전 대통령은 태국에서 발생한 쿠데타에 대해 “조기 민정 복귀“와 ”인권 존중“을 요구하며 태국 군과의 합동 훈련을 줄이는 등 쁘라윧 정권과 거리를 두는 정책을 벌여왔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의 남중국해 군사 거점화 및 동남아 국가에 대한 영향력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오바마 전 정권에서 관계가 차가워진 태국과 필리핀과의 관계 개선을 추진하고 있으며, 11월에는 오바마 전 대통령을 강하게 매도했던 필리핀 두테루테 대통령과 마닐라에서 회담을 나눌 예정이다.

 

▶ 트럼프 미국 대통령, 태국의 내년 민정복귀 총선 실시에 환영한다고 발표
trump-prayuth_01-thestandard
(사진출처 : Thairath)
  태국 쁘라윧 총리와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0월 2일 백악관에서 회담을 나누고 태국 민정 복귀를 위한 총선거를 2018년 실시한다는 방침을 확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공동 성명에서 태국의 로드맵을 “환영한다”고 발표했다.
  다만, 쁘라윧 총리는 회담 후 태국 언론과의 기자회견에서 “내년에 선거 실시를 표명할 것이다. 그 후 150일 이내에 선거가 실시된다”고 말해서, 투표일이 2019년으로 늦어질 수 있다는 뉘앙스도 남겼다.

Bangkok Information Magazine Co., Ltd.

19/122 Sukhumvit Suite Bldg., Sukhumvit Soi13, Bangkok 10110 Thailand

Tel. +66(0)2651-2021 | Fax. +66(0)2651-2021 | Email. kyomin@kyominthai.com

© Kyominthai.com All Rights Reserved

img_58ff47ff8c4a8

로그인하세요.

또는    

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

Create Accou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