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방콕무역관, 아세안지역 최초 글로벌파트너링(GA) 행사 방콕에서 개최

kotra-0689
지난 9월 27일 방콕 소재 소피텔 수쿰빗에서는 코트라 방콕무역관이 개최하는 ‘Global Partnering’GP Asia 2017을 개최했다. 글로벌파타트너링 사업은 우리나라 국내 부품 소재 중소, 중견 기업의 해외 글로벌 기업 공급망에 진입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코트라의 대표 사업이다. 2030년까지 세계 4위의 경제블럭으로 기대되는 아세안은 인도와 중남미 등과 함께 현재 사드로 야기된 대 중국 수출의 애로 속에 시장다변화의 대체 시장으로 손꼽히는 지역이다.
이번 방콕 행사를 위해 코트라 김재홍 사장이 직접 방태하여 이번 GP 행사를 개최하는 모습이었다. 지난 3월 동남아대양주-일본지역 통합 무역투자확대전략회의에서 아세안 지역에 폭 넓은 생산 네트워크를 구축하면서 현지 부품 조달을 강화하고 있는 일본 기업들의 자동차, 전기전자 분야 글로벌 기업을 중점 타겟으로 주문한 김재홍 사장은 특히 태국이 아시아의 디트로이트로 불리며 동남아 하이테크 생산기지로 부상하는 등 자동차, 전기전자 생산기지라고 전하며 이번 코트라의 아세안 지역 최초 GP 사업 개최지로 태국을 선택한 이유를 설명했다.
kotra-0664kotra-0660kotra-0695특히 이번 행사에는 인도를 비롯 아세안에 진출한 8개국 26개 글로벌 기업을 포함하여 우리나라 중소, 중견 부품 소재기업 37개사가 참가해 1:1 구매 상담, 정책 발표회, 샘플 쇼케이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는 모습이었다. 또한 토요타, 혼다, 닛산, BMW, 폭스바겐, 타타 등의 기업과 태국 최대 자동차 부품 기업 타이써밋 등을 비롯한 1차 협력업체 그리고 도시바와 월풀 등 글로벌 기업들이 한국산 부품의 우수성에 높은 관심을 보여주는 모습이었다.
보고에 따르면, 지난해 아세안 지역 자동차 생산 대수는 총 384만대이며 프로스트 & 설리반에 의하면 오는 2020년까지 467만 대로 늘어날 전망이라고 한다. 이중 생산의 절반 정도를 차지하는 태국에 18개 완성차 업체가 설립되는 등 아세안 자동차 산업에서 태국이 차지하는 역량이 상당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한국 기업 대성 Fine TEC의 김동수 부사장은 “이런 뜻 깊은 행사에 참가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하며 이번을 기회로 좋은 성과를 거둬 국위를 선양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기도 하였고 또 다른 참가자는 ‘중국 시장에 주력했지만 아세안내 일본계 기업들과의 거래를 위해 곧 태국 내 공장을 세울 것’이라는 뜻을 비치기도 하였다.
환영사에서 주태국대한민국 노광일 대사는 다음과 같이 발표했다. “모두 잘 아시다시피 우리나라는 협소한 국토, 빈약한 자원, 작은 내수시장 등 여러 약점에도 불구하고 뜨거운 교육열과 해외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하는 진취적 성장 전략으로 1인당 소득 2만9천불, 경제규모 세계 10위의 성취를 이루어냈습니다. 그러나 여기서 멈추지 말고 더 높은 곳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우리 중소기업들도 세계 시장을 더욱 적극적으로 공략하여 우리 경제의 경쟁력을 한단계 더 높이는데 기여하여 주십시요.”
한편, 김재홍 코트라 사장은 “올해 1~5월 우리기업 중국 현지 자동차 생산량이 34.2% 감소하는 등 우리 부품 소재 기업에게 포스트 차이나 시장 발굴은 눈앞의 현실이 되었다”면서, “코트라는 글로벌기업 공급망 진입을 지렛대로 아세안 지역으로의 시장다변화가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글로벌 파트너링 사업을 더욱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kotra-0647kotra-0708kotra-0713(기사/사진 김종민)

Bangkok Information Magazine Co., Ltd.

19/122 Sukhumvit Suite Bldg., Sukhumvit Soi13, Bangkok 10110 Thailand

Tel. +66(0)2651-2021 | Fax. +66(0)2651-2021 | Email. kyomin@kyominthai.com

© Kyominthai.com All Rights Reserved

로그인하세요.

또는    

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

Create Accou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