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29일 태국 뉴스

2020/07/29 20:15:22

▶ 레드불 창업자 손자의 음주 뺑소니 교통 사고가 기소조차 되지 않자, 처벌되지 않은 명확한 설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져 (사진출처 : Thansettakij, Khaosod) 에너지 음료 '레드불(Red Bull)' 창업자의 손자로 유복한 가정에서 태어난 워라웃(วรยุทธ​ อยู่วิทยา) 용의자가 2012년 고급 외제 차를 타고 방콕 시내를 폭주하다가 오토바이를 타고 길을 지나던 경찰을 치어 사망에 이르게 하고 도주한 사건에 대해 수사 당국이 용의자를 기소하지 않기로 결정하자, 검찰 등에게 설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거세지고 있다. 이러한 결정 이유를 기록한 검찰의 문서를 읽었다고 하는 변호사 말에 따르면, 사고를 목격한 두 사람이 "오토바이 탄 경찰이 갑자기 차선을 변경하여 사고가 나서 사망했다"는 증언을 한 것으로 용의자를 기소하지 않기로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국립 탐마싿 대학 부학장으로 법률이 전문가인 쁘린야(ปริญญา เทวานฤมิตกุล) 씨는 "검찰과 경찰은 국민에게 설명할 필요가 있다. 국민이 사법에 대한 의심을 품은 상태로 그냥 두면 안된다. 경찰이 ‘기소하지 않는다’는 검찰의 결정에 저항하지 않았기 때문에 그 이유에 대해서도 명확하게 밝힐 필요가 있다"는 견해를 밝혔다. 한편, 나루몬 정부 대변인은 쁘라윧 총리가 이 사건 수사 등에 관한 정보를 수집하도록 관계 당국에 지시했다고 밝혔다. 또한 쁘라윧 총리는 언론에 이 사건을 일부러 크게 보도하지 않도록 해댈라는 요구도 했다고 한다. ▶ 법무부 장관, 태국내 11곳의 교도소와 교정 시설을 관광지로 개방하도록 지시 (사진출처 : Sanook) 쏨싹(สมศักดิ์ เทพสุทิน) 법무부 장관은 7월 27일 교도소(เรือนจำ)와 교정 시설(ทัณฑสถาน)의 발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외국인과 현지인에게 관광지로 개방하도록 교정국에 지시했다고 밝혔다. 관광객에게 개방될 예정인 곳은 다음의 11곳의 교도소와 교정 시설이다. 치앙라이도 - 더이항 임시 교도소 (เรือนจำชั่วคราวดอยฮาง) -라영도 - 후워이뽕 오픈 교정 시설 (ทัณฑสถานเปิดห้วยโป่ง) -라영도 -카오마이께오 임시 교도소 (เรือนจำชั่วคราวเขาไม้แก้ว) -짠타부리도 - 퉁벤짜 오픈 교정 시설 (ทัณฑสถานเปิดทุ่งเบญจา) -뜨랏도 - 카오라캄 임시 교도소 (เรือนจำชั่วคราวเขาระกำ) -펫차부리도 - 카오까린 임시 교도소 (เรือนจำชั่วคราวเขากลิ้ง) -라파부리도 - 라차부리 중앙 교도소 (เรือนจำกลางราชบุรี) -나콘라차씨마도 - 카오프럭 산업 농업 교정 시설 (ทัณฑสถานเกษตรอุตสาหกรรมเขาพริก) -뜨랑도 – 리양헝 임시 교도소 (เรือนจำชั่วคราวเหรียงห้อง) -팟타룽도 - 방나웡 오픈 교정 시설 (ทัณฑสถานเปิดบ้านนาวง) -아유타야 - 아유타야 교도소 (เรือนจำจังหวัดอยุธยา) 교도소와 교정 시설을 관광객에게 개방하는 것에 대해 쏨싹 장관은 죄수를 사회에 복귀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는 프로젝트 일환이며, 이것이 성공하면 향후 태국의 모든 교도소와 교정 시설이 이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 태국에서 일본 애니매이션 가사를 바꾸어 시위에 사용, “제일 좋아하는 것은 국민의 세금” (사진출처 : MGR News) 수도 방콕에서 7월 26일 젊은이들을 중심으로 개최된 반정부 시위에서 일본 애니메이션 ‘방가방가 햄토리‘ 주제가에서 가사을 바꾼 노래가 참가자들 사이에서 울려퍼졌다. 이들은 쁘라윧 정권을 비판하며 의회 해산, 민주 헌법 제정 등을 호소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젊은이들은 태국에서도 ’방가방가 햄토리‘ 주제가로 '제일 좋아하는 것은 해바라기 씨앗“이라는 가사 부분을 "제일 좋아하는 것은 국민의 세금(ชอบที่สุด คือเงินภาษีประชาชน)"라고 바꾸고 바로 이어 "의회 해산, 의회 해산, 의회 해산(ยุบสภา ยุบสภา ยุบสภา)”을 연발하며 수백 명이 민주기념탑 주변을 행진했다. 지난 총선에서 군을 지지하는 ‘팔랑쁘라차랏당’은 다른 중소 정당을 끌어들여 연립정군을 구성하고 이전 쿠데타 당사자이자 이후 군정에서 종리직에 오른 쁘라윧 전 육군사령관을 총리로 선출했다. 하지만 당초 정치적 대립으로 인한 국민들의 분열을 해소하겠다며 쿠데타를 주도한 쁘라윧 총리는 정치적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으며, 지난 총선에서는 쁘라윧 체제에 비판적인 세력으로 젊은 층을 지지기반으로 하고 있던 ‘새로운 미래당'을 당 해산으로 몰아넣는 등으로 오히려 정치적 분열은 더욱 커지고 있다. 이것을 불씨로 타나톤을 중심으로 하는 시위가 벌어졌고, 이후 학생들이 주도하는 반정부 시위가 이어지고 있다. 이들은 국회 해산(ยุบสภา), 국민에 대한 위협 금지(หยุดคุกคามประชาชน), 민주주의를 제한하는 새로운 헌법 개정(ร่างรัฐธรรมนูญใหม่) 등을 요구하고 있으며, 앞으로 빠른 시일 내에 이러한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활동을 강화하겠다고 경고하고 있다. ■ 동영상 : https://www.youtube.com/watch?v=ttA4FnAyrdc ▶ 7월 15~26일 개최된 '제 41회 방콕 국제 모터쇼 2020(41st Bangkok International Motor Show 2020), 자동차 수주 전년도의 절반인 1만8천여대에 그쳐 (사진출처 : Thansettakij) 7월 15~26일 사이 방콕 교외 컨벤션 센터, 임팩 무엉텅타니에서 개최된 태국 최대 규모의 모터쇼 '제 41회 방콕 국제 모터쇼 2020(41st Bangkok International Motor Show 2020)‘ 전시장에서 자동차 수주 대수가 18,381대로 전년의 절반 수준에 그쳤다. 오토바이 수주는 4,410대였다. 주최자에 따르면, 자동차 브랜드별 수주 대수는 1위 도요타 3,745대, 2위 마쯔다 2,365대, 3위 혼다 2,001대, 4위 스즈키 1,583대, 5위 이스즈 1,510대, 6위 MG 1,399대, 7위 미쯔비시 자동차 1,227대, 8위 닛산 952대, 9위 BMW 888대, 10위 포드 742대 순으로 이어졌다. 오토바이 브랜드별 수주 대수는 1위 혼다 1,545대, 2위 야마하 1,387대, 3위 가와사키 446대, 4위 로얄엔필드 321대, 5위 스즈키 203개 순으로 이어졌다. ’41회 방콕 국제 모터쇼'는 당초 3월 25일~4월 5일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감염 영향으로 두번 연기됐었다. ▶ 태국 6월 수출 전년대비 23% 감소, 상반기 7% 감소 (사진출처 : moc.go.th) 태국 상무부가 집계한 태국의 6월 수출은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23.2% 감소한 164.4억 달러, 수입액은 18.1% 감소한 148.3억 달러였다. 또한 1~6월 수출액은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7.1% 감소한 1,143.4억 달러, 수입은 12.6% 감소한 1,036.4억 달러였다. ▶ 활기를 잃은 국경 무역, 태국-미얀마 우정의 다리에는 언제 불이 켜질까? (사진출처 : MGR News) 코로나-19 확산 억제를 위해 비상사태 선언으로 국경 이동을 금지하는 명령 이후 태국과 육로 국경을 접하고 있는 국가들과의 국경 무역은 불이 꺼진 상태이다. 태국 서부 메썯(Mae Sot)에 인접한 미얀마 동부 미야와디(Myawaddy)를 연결하는 제 2 태국-미얀마 우정의 다리(Second Thai-Myanmar friendship bridge) 국경 검문소는 이전에는 몇 킬로에 걸쳐 미얀마에 수출 물품을 보내기 위한 대형 트럭이 줄을 이었다. 하지만 현재 그러한 모습은 완전히 사라졌다. 코로나-19 억제 대책으로 우정의 다리는 폐쇄되었기 때문이다. 강가에 늘어서 있는 노점도 문을 닫았고 나룻배도 운행하지 않는 적막한 상황이다. 이전 메썯에는 물류 뿐만이 아니라 태국에서 건설업 등에서 일하기 위한 미얀아인 노동자들도 많이 이용하던 곳이었다. 하지만 건설 작업 등도 일이 격감하여 그들도 일자리를 잃어 이미 귀국한 사람이 많다. 이러한 상황에서 얼마전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The Centre for Covid-19 Situation Administration, CCSA)에서는 6차 규제 완화(ผ่อนคลายเฟส6) 예상에 대해 발표했다. 주요 내용은 외국인에 대한 추가적인 태국 입국 허가를 할 예정으로 외국인은 건설업 및 식품 산업 수출 관련 노동자, 무역 전시회 공동 주최자, 영화 제작진, 엘리트 카드 회원 등이다. 만약 6차 규제 완화에서 이러한 내용이 실현된다면 앞으로 국경의 굳건한 문도 서서히 열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아울러 태국 경제를 위해서라도 국경 개방과 외국인 관광객 입국은 필요한 상황이다. ▶ 파타야에서 태국인 남성이 대낮에 총격을 당해 사망, 살인범은 권총 무장 상태로 도주 중 (사진출처 : Pattaya News) 7월 28일 낮에 파타야 남부 워킹스트리트와 인접한 파타야 제 8 학교(Mueang Pattaya 8 School) 뒷편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47세 태국인 남성이 머리를 맞아 사망했다. 권총 살인 사건 신고를 받고 파타야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총에 맞은 피해자는 이미 사망한 상태로 오토바이 옆에 쓰러져 있었으며, 총탄에 맞아 사망한 사람은 발리하이 부두 오토바이 택시를 운전하며 살고 있는 47세 태국인이었다. 총격흔은 머리에 하나 뿐인 것으로 보아 피겨후 바로 사망한 것으로 보이고 있다. 피해자가 마지막으로 태운 승객이 된 28세 태국인 여성 말에 따르면, 란섬에 갔다가 파타야 발리하이 부두로 와서 오토바이 택시를 타고 사건 현장 주변에서 내렸다고 한다. 이후 이동하는데 총성이 들려 되돌아가 보니 피해자가 총격을 받아 쓰러져 있었다고 한다. 한편 이 여성은 총을 쏜 범인은 보지 못했다고 한다. 경찰에 따르면, 범인은 현재도 도주 중에서 권총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보여 위험한 상황이라며 주의를 호소하고 있다. 또한 CCTV 카메라 영상 등으로 범인의 행방을 쫓고 있다. ▶ 파타야 헐리우드 클럽, 영업 부진으로 중국 식당으로 변경해 영업 (사진출처 : Pattaya News) 파타야에서 현지 젊은이들과 관광객에게 인기가 있었던 ‘헐리우드(Hollywood)’ 클럽이 코로나-19 확산으로 경영이 힘든 상황에 처하자 태국인 국내 여행객 대상으로 태국 요리, 중화요리 레스토랑으로 개조해 영업하고 있다고 파타야 뉴스(The Pattaya News)가 보도했다. 헐리우드 클럽이 영업을 하는 것은 이달부터 가능해졌지만, 자정까지 영업시간 제한, 해외에서 비행 제한과 외국인 여행자 입국 금지 등으로 클럽으로 영업은 수익을 만들어낼 수 없다고 판단하고 업종을 바꾼 것으로 보인다. ▶ 폭풍우로 나콘파톰 시장 붕괴, 판매 여성 1명 사망하고 5명 부상 (사진출처 : Thairath) 지난 며칠간 악천후로 인해 중부 나콘파톰도에서는 폭풍우로 시장이 붕괴되고 인명피해도 발생했다. 7월 28일 오후 4시 40분경 나콘파톰 도내 방켐군에 있는 랃쁘라카오 시장(ตลาดนัดลาดปลาเค้า) 철근 구조물이 태풍에 의해 붕괴되는 사고가 발생해 소시지를 판매하고 있던 32세 여성 1명이 사망하고 5명이 부상을 입었다. 당시 시장에서 쇼핑을 하고 있던 사람들 말에 따르면,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기 시작한자 10분 정도 지난 후 시장 지붕이 강풍을 견디지 못하고 무너지기 시작해 많은 사람들이 대피했다고 한다. 지역 자치단체는 시장 붕괴에 의해 영향을 받은 사람들에게 원조를 제공하고 있다. ▶ 7월 29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명 확인, 사망자는 없어 (사진출처 : moph.go.th) 7월 29일 오전 11시 30분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는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COVID-19) 감염자는 전날보다 감소한 1명이라고 발표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98명이 되었다. 사망자는 없었다. 사망자는 총 58명이다. 신규 감염자 1명은 미국 하와이에서 합동 훈련 후 귀국한 군인으로 7월 22일 귀국해 촌부리에 있는 시설에서 격리 중 감염이 확인되었다. 지금까지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감염자 3,298명 중 3,111명이 완치되어 퇴원했고, 129명이 치료 중이고, 58명이 사망했다. 태국 국내 지역 감염자는 65일 연속 확인되지 않고 있다. ▶ 남부 팟타룽도에서 태국인 남성 3명 총에 맞아 피살돼, 40발 넘게 발포 (사진출처 : Sanook) 7월 29일 새벽 남부 팟타룽도 무엉군에서 태국인 남성 3명이 권총에 맞아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현장 CCTV 카메라에는 남성 2명이 길거리에서 남성 1명을 사살한 후 다시 근처에 정차하고 있던 승용차를 향해 발포한 후 이 승용차를 타고 도주하는 모습이 찍혀 있었다. 승용차는 현장 근처에 버려진 것이 발견되었고 뒷좌석에 남성 2명의 시신이 발견되었다. 총격이 있었던 도시 간선도로 주변에는 은행 지점이나 상점 등이 있었으며, 현장에서는 40발 이상의 탄피가 발견되었다. 경찰은 마약 밀매 등 범죄 관련의 범행으로 보고 수사를 하고 있다.

7월 27일~28일 태국 뉴스

2020/07/28 19:28:46

▶ 7월 28일 태국 국왕 탄생일, 전국에서 이른 아침부터 축하 행사 열려 (사진출처 : Thairath) 와치라롱꼰 국왕(라마 10세)의 68번째 탄생일인 7월 28일 전국에서 축하 행사가 거행된다. 방콕에서는 오전 7시부터 왕궁 앞 광장에서 승려 69명이 참석한 불교 의식이 쁘라윧 총리에 의해 거행됐다. 또한 왕궁 앞 광장에서는 오후 7시부터 축하 불꽃놀이가 성대하게 실시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태국 각지에서도 다양한 축하 행사 이벤트가 거행될 예정이다. 현 와치라롱꼰 국왕은 아버님인 푸미폰 국왕의 승하에 따라 2016년 10월 즉위했다. ▶ 코로나-19로 인해 발령된 비상사태 추가 연장된 것에 대해 코로나-19 확산이 잠잠해지면서 불만의 목소리 커져 (사진출처 : bangkokinsight.com) 태국에서 약 5년간 지속된 군사 정권에서 민정 복귀가 1년이 경과했지만 코로나-19 명목으로 언론 규제 등을 계속하는 등으로 강권 지배에 대한 우려의 소리가 커지고 있으며. 이에 반발하는 정치 집회도 계속되고 있다. 지난 총선에서 군을 지지하는 ‘팔랑쁘라차랏당’은 다른 중소 정당을 끌어들여 연립정군을 구성하고 이전 쿠데타 당사자이자 이후 군정에서 총리였던 쁘라윧 전 육군사령관을 다시 총리로 선출했다. 하지만 당초 정치적 대립으로 인한 국민들의 분열을 해소하겠다며 쿠데타를 주도한 쁘라윧 총리는 정치적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으며, 지난 총선에서는 쁘라윧 체제에 비판적인 세력으로 젊은 층을 지지기반으로 하고 있던 ‘새로운 미래당'을 당 해산으로 몰아넣는 등으로 오히려 정치적 분열은 더욱 커지고 있다. 그것의 불씨가 된 것은 태국 헌법재판소는 2월 21일 야당 제 2당 ’새로운 미래당' 당대표인 타나톤(ธนาธร จึงรุ่งเรืองกิจ, 41)에게 정치 자금을 차입한 것이 정당법 위반에 해당한다며, 이 당에 대한 해산(ยุบพรรค)을 명령한 것 때문으로 보이고 있다. 이후 타나톤은 이에 굴복하지 않고 "이것으로 끝이 아니다. 당은 해산시킬 수 있어도 사람들을 흩어지게는 할 수 없다. 울며 슬퍼하지 않고 강하게 일어날 때"라며 반발했고, 방콕에서는 학생과 시민들 수백명이 "이 나라에 정의는 없다(ประเทศนี้ไม่มีความยุติธรรม)"는 등으로 이 사법 판단에 항의하며 목소리를 높아지는 등 정치적 혼란이 예상되는 상황이 되었다. 하지만 이런 국민들의 비판은 태국에서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3월 26일 비상사태 선언이 발령돼 야간 외출 금지, 지역 간의 이동 금지, 혼잡 이벤트나 집회 등의 금지, 입국 규제 등의 조치가 내려지면서 침묵의 길을 걸어야만 했다. 코로나-19 확산 억제를 위해 3월 하순부터 발령된 비상사태 선언은 당초 4월 말까지로 되어있었으나 이것이 계속적 연장되어 7월 말로 만료였지만, 이것이 다시 추가로 1개월을 연장되었다. 하지만 현재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00여명 선에 그치고 있으며, 국내 감염자가 두 달 이상 나오지 않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비상사태가 왜 연장되어야만 하냐는 의문의 소리가 커지고 있다. 이들은 정부가 권력 유지를 위해 이것을 이용하고 있다며 비판의 소리를 높이고 있다. 그러면서 학생을 중심으로 하는 정치 집회가 태국 전국에서 속속 개최되고 있다. 지난 7월 18일에는 민주주의의 상징인 방콕 시내 민주기념탑 앞에서는 학생 등 1,000여명이 모여 쁘라윧 정권 퇴진을 요구하는 집회가 열렸다. 그리고 집회 참가자들은 국회 해산(ยุบสภา), 국민에 대한 위협 금지(หยุดคุกคามประชาชน), 민주주의를 제한하는 새로운 헌법 개정(ร่างรัฐธรรมนูญใหม่) 등을 요구하고, 2주일 이내에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활동을 강화하겠다고 경고했다. 그리고 다음날인 19일에는 북부 치앙마이, 동북부 우본랏차타니에서도 반정부 집회가 열렸다. 그뿐만 아니라 7월 31일까지 태국 각지에서는 정치 집회가 예정되어 있는 등 코로나가 잠잠해지면서 지금까지의 정권에 대한 불만의 소리가 터져 나오고 있다. ▶ 2012년 음주운전으로 경찰을 사망케하고 도주한 레드불 창업자의 손자 기소하지 않아, “부자에게 특혜”라는 비판 잇달아 (사진출처 : MGR News) 2012년에 방콕에서 고급 스포츠카를 과속으로 운전하다가 오토바이를 타고 주행하던 경찰을 쳐서 사망에 이르게 하고 그대로 도주한 혐의로 국제 수배 중이던 워라웃(Vorayudh Yoovidhaya) 용의자의 기소를 취소했다. 그는 음료 대기업 레드불(Red Bull) 창업자의 손자이며, 일족은 태국 5대 부호에 들어가기 때문에 국내에서는 “부유층을 우대하고 있다'는 비판이 잇따르고 있다. 경찰은 "검찰로부터 기소하지 않는다는 연락을 받았다"는 말만하고, 이유는 밝히지 않았다. 워라웃 용의자는 2012년에 방콕에서 페라리를 운전 중 사고를 낸 후 그대로 도주한 혐의를 받고 체포되었지만 이후 석방되었고, 그 다음에는 해외로 나가 도피생활을 계속하고 있다. ▶ 바비 인형이 되고 싶은 미국 남자 저스틴 제들리카, 불상에 대한 모욕으로 비판 쇄도 (사진출처 : Thairath) 바비 인형이 되고 싶어 지난 10년 동안 총 90번의 성형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미국의 저스틴 제들리카(Justin Jedlica, 39)에 대해 "불교를 모독하고 있다"며 태국인들 사이에서 비판이 쇄도하고 있다. 그 이유는 저스틴 제들리카가 멕시코 리조트 푸에르토바야르타에서 불상 무릎 위에 비스듬하게 앉아 있는 사진을 SNS에 올린 것 때문이며, 이 사진을 본 사람들이 “단정하지 않은 복장에 부처 무릎 위에 앉아 있는 행동은 부적절하다. 이것으로 인해 많은 불교도들에게 불쾌감을 안겨주고 있다(ทำพฤติกรรมไม่เหมาะสม ขึ้นไปนั่งตักและยังแต่งกายไม่สุภาพ ซึ่งสร้างความไม่สบายใจให้กับพุทธศาสนิกชนจำนวนมาก)”고 말했다. 이후 많은 태국인 네티즌들의 비판과 사진의 삭제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쇄도한 것으로 이 사진은 곧 삭제되었다. 태국은 불교 신자가 많은 나라이다. 사원과 불상을 모독하는 행동이나 물건에 대해서는 태국인들로부터 종종 비판이 집중된다. 만약 태국 국내에서 이런 행동을 하면 장소에 따라 체포나 벌금이 내려질 가능성이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 7월 27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명 확인, 사망자는 없어 (사진출처 : Sanook) 7월 27일 오전 11시 30분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는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COVID-19) 감염자는 전날보다 감소한 4명이라고 발표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95명이 되었다. 사망자는 없었다. 사망자는 총 58명이다. 신규 감염자는 4명은 모두 해외에서 입국한 태국인으로 시설에서 격리 중 감염이 확인되었다. 이들 내역은 미국에서 입국한 태국인 여성(44, 21) 2명과 남성(25) 1명, 대만에서 입국한 남성(30) 1명이다. 지금까지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감염자 3,295명 중 3,111명이 완치되어 퇴원했고, 126명이 치료 중이고, 58명이 사망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63일 연속 확인되지 않고 있다. ▶ 태국 기상청, 7월 28일부터 31일까지 태국 전역에 호우주의보 발령 (사진출처 : TNN News) 7월 27일 오후 4시 태국 기상청은 남서쪽에서 약한 몬순(มรสุม)이 안다만해에서 태국으로 불어와 저기압이 라오스와 베트남 상공을 덮는 영향으로 북부와 동북부에서는 비가 많아질 전망이라고 예보했다. 또한 남부에서도 강우가 이어져 호우에도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7월 28일부터 31일에 걸쳐서는 안다만해에서 불어오는 몬순이 강해질 것으로 예상되어, 북부, 중부, 동부, 남부 지역에 호우에 주의가 필요하다. ▶ 태국 국내 여행 캠페인 'We Travel Together' 호조 (사진출처 : Prachachat) 태국 관광업계는 현재 코로나-19 영향으로 외국인 관광객이 태국을 방문할 수 없어 매우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다. 이러한 관광 산업을 구제하기 위해서 태국 국민에 의한 국내 여행을 활성화 하는 캠페인 '라오 티여우두어이깐(We Travel Together, เราเที่ยวด้วยกัน)‘이 시작되었다. 태국에서는 7월 24일부터 국왕 탄생일 휴일인 7월 28일까지 4일 연휴가 되며, 이 휴일을 맞이해 숙박비와 항공권 요금의 40%(상한 금액 있음)을 태국 정부가 부담하는 ’We Travel Together가 시작되면서 방콕과 가까운 지역에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We Travel Together'는 7월 18일 시작되었으며, 이 캠페인은 태국인에 대해 숙박비의 40%(최대 3,000바트), 항공료의 40%(최대 1,000바트) 등을 태국 정부가 부담하게 된다. 그 밖에도 대상 음식점과 관광 명소 등에서 사용 가능한 쿠폰도 받을 수 있다. 이 캠페인에는 이미 456만명이 등록했다. ▶ 방콕 시청, 경제 침체로 쓰레기 수거 요금 인상 연기 (사진출처 : Posttoday News) 방콕 시청은 2021년 10월까지 쓰레기 수거 요금 인상 계획을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이것은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한 것이며, 새로운 요금은 2020년 10월 1일에 시행될 예정이다. 태국에서는 코로나-19 감염 확선 영향으로 외국인 입국이 불가능하고 경제 활동에 제한을 받아 경제가 정체되고 수익이 감소한 사람도 적지 않은 상황이다. 한편, 얼마 전 방콕 도시 철도 MRT 블루 라인도 운임 인상을 2021년 1월까지 연기하는 발표를 했다. ▶ 최고재판소장에 최초로 여성 법관 취임 (사진출처 : Sanook) 최고재판소 부소장을 역임했던 메티니(เมทินี ชโลธร) 씨가 9월말 퇴임하는 싸라이껫(ไสลเกษ วัฒนพันธุ์) 최고재판소장(ประธานศาลฎีกา) 후임으로 취임하게 되었다. 태국에서 최고재판소 소장에 여성이 취임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메티니 부소장의 소장 취임은 먼저 열린 법무위원회에서 승인되었다. 메티니 씨는 국립 탐마싿 대학(Thammasat University) 법학부 졸업하고 이 대학에서 사법 행정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 7월 28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명 확인, 사망자는 없어 (사진출처 : moph.go.th) 7월 28일 오전 11시 30분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 발표에 따르면,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COVID-19) 감염자는 전날보다 감소한 2명이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97명이 되었다. 사망자는 없었다. 사망자는 총 58명이다. 신규 감염자는 2명은 미국에서 입국한 태국인 여성(44, 21)으로 시설에서 격리 중 감염이 확인되었다. 지금까지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감염자 3,297명 중 3,111명이 완치되어 귀가했고, 128명이 치료 중이고, 58명이 사망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64일 연속 확인되지 않고 있다. 태국 보건부 질병 관리국 아누퐁 박사는 7월 8일 태국에서 코로나-19 1차 유행이 종료되었다고 밝혔다. 하지만 여전히 2차 유행에 대비해야 한다고 경고하고 있다.

7월 25일~26일 태국 뉴스

2020/07/26 18:58:02

▶ 타이 포스트, 와치라롱꼰 국왕의 68번째 생일을 기념하기 위해 기념 우표 발행 (사진출처 : Daily News) 7월 28일은 와치라롱꼰 국왕(라마 10세)의 68번째 생일로 휴일이며, 우체국을 운영하는 타이 포스트는 이날 68번째 생일을 기념하기 위해 기념 우표를 발행한다. 생일 당일인 7월 28일부터 판매되며, 태국 전국 우체국과 타이 포스트 공식 사이트 thailandpostmart.com에서 구입할 수 있다. 우표 가격은 1장에 10바트로 500,000장 한정이고 봉투는 19바트이다. 한편 와치라롱꼰 국왕의 생일을 축하 기념 우표는 2017년부터 매년 발행되고 있다. ▶ 태국 이민국, 코로나-19로 발이 묶인 외국인에 대해 9월 26일까지 체류 유예에 대한 세부 사항 발표 (사진출처 : immgration.go.th) 태국 출입국 관리국은 7월 24일 코로나-19 영향으로 태국에 고립되어 있는 외국인을 위해 9월 26일까지 비자 유예 기간을 주는 것에 대한 세부 사항을 발표했다. 자세한 전문은 아래와 같다. 정부는 외국인(임시 거주자)이 2020년 9월 26일까지 태국에 체류하는 것을 허용한다. 1. 단기 비자 다음의 이유를 제외하고 단기 비자 (TR, TS, VOA) 소지자 및 2020년 9월 26일까지 떠날 준비를 하는 비자 면제 소지자. 1.1 아플 경우 – 의사 소견서를 지참하여 해당 지역 이민국에 제출 1.2 문제가 있어 귀국하지 못하는 경우 - 대사관 또는 영사관에서 증명서를 발급받아 해당 지역 입국 관리국에 제출할 것. 1회 30일 이내 연장 가능 2. 장기 비자 소지자 현재 장기 비자 소지자는 비자의 종류에 따라 기간 연장 신청을 해야 한다. 체류 기간 갱신 신청은 2020년 8월 1일부터 9월 26일까지 각 지역 이민국에서 연장 신청이 가능. 모든 체류기간 갱신은 2020년 9월 27일부터 유효 3. 90일 체류 신고 2020년 3월 26일부터 현재까지 완료된 90일 체류지 신고자들은 2020년 8월 1일부터 31일 사이에 각 지역 이민국에서 소정의 방법으로 신고해야 한다. 요지는 2020년 9월 26일까지 체류 허가가 주어진다는 것이며, 이후에도 체류하고자 할 경우 질병 및 귀국 항공편이 없는 등의 정당한 이유가 있으면 연장이 가능하다는 겄이다. ▶ 관광체육부 장관, 철회됐던 '트레블 버블’ 9월 목표로 재 추진 계획 밝혀 (사진출처 : MCOT News) 이전부터 추진하고 있던 ‘트레블 버블(Travel Bubble)’ 틀 안에서 2020년 8월부터 외국인의 태국 여행을 허가한다는 계획은 상대국의 감염자 증가와 2차 유행이 시작된 것으로 7월 초에 민간 항공 규제 당국에 의해 철회되었다. 관광체육부 피팟(พิพัฒน์ รัชกิจประการ) 장관은 태국 정부가 7월 22일 4개의 외국인 그룹의 입국을 허용하는 ‘트레블 버블’을 재차 추진하기 위해 협상 테이블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14일간의 격리 검역을 실시하는 것으로, 태국 입국이 허용되는 4개의 그룹은 다음과 같다. - 전시회 참가자 - 영화 촬영 스태프 - 태국에서 치료를 받기 위한 외국인 환자 - 엘리트 카드 소지자 피팟 장관은 이어 현재 태국 국민에게 국내 여행을 장려하고 있지만, 관광 산업의 총 수익 3조 바트 중 2조 바트가 외국인 관광객에 의한 것이라 국내 관광 수입은 한계가 있다. 그래서 외국인 관광객을 불러들이기 위해 ‘트레블 버블’ 추진에 대해 총리와 보건부와 협상을 하겠다는 생각을 밝혔다. ‘트레블 버블'이 제안되고 있는 국가는 한국, 중국, 일본, 대만이 포함되어 있으나 국가 전체가 아니라 특정 도시나 지방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피팟 장관은 최초에 태국 여행을 허용하는 외국인 여행자는 9월에는 푸켓, 끄라비, 코싸무이 등을 방문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 태국 쌀 수출업자 협회, 태국 쌀 수출, 개발 계획이 없다면 10년 이내에 세계 5위로 추락할 것으로 전망 (사진출처 : Prachachat) 태국 쌀 수출업자 협회(Thai Rice Exporters Association)는 태국이 현재에 만족하고 벼 품종 개량 및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하는 장기 전략을 세우지 않으면, 쌀 수출에서 10년 안에 세계 5위로 추락할 우려가 있다고 밝혔다. 태국 쌀 수출업자 협회 짜런(เจริญ เหล่าธรรมทัศน์) 회장은 "태국의 쌀 정책은 연속성 및 장기 개발 계획이 부족하여, 이 상태로는 쌀 수출은 감소가 계속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예를 들어, 태국 쌀 주요 수입국인 필리핀, 말레이시아, 중국 등에서는 ’부드러운 쌀(ขาวพื้นนุ่ม)‘을 좋아하고 있지만, 태국은 아직 이것을 지원하지 못하고 있다. ▶ 6월 외국인 관광객수 제로 (사진출처 : MGR News) 관광 체육부 관광국은 2020년 6월 외국인 관광객 수는 전월에 이어 제로였다고 발표했다. 외국인의 입국 규제가 내려져 있는 것이 이유이며, 전년도 같은 달 관광객 수는 2,250,544명이었다. 태국 정부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을 피하기 위해 당분간은 입국 규제를 하는 것을 결정하고 있어, 7월에도 외국인 관광객은 제로가 될 전망이다. ▶ 경찰, 깐짜나부리 세븐일레븐에 강도 들어 현금 빼앗고 여성 직원을 데리고 도주했던 2인조 체포 (사진출처 : Thaich8 News) 경찰은 깐짜나부리에서 7월 23일 오후 세븐일레븐에 침입해 돈을 빼앗고 여성 직원을 감금한 21세 남성와 17세 소년을 체포했다. 이날 새벽 2인조 남성이 오토바이 헬멧을 쓰고 세븐일레븐에 침입해 1명이 칼로 직원을 위협하는 동안 1명이 금고 안에서 현금 10,000바트 이상을 강탈한 후 헬멧을 벗고 여성(28) 직원의 입술에 키스를 하고 여성 직원을 데리고 도주했다. 그 후 2인조 남성은 납치한 여직원을 상점에서 약 5킬로 떨어진 곳에 버려두고 도주했다. 발견된 여성 직원은 부상을 입지는 않았지만, 심하게 흥분한 상태여서 검사를 위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날 오후 4시께 용의자로 21세 남성을 용의자의 자택에서 체포했으며, 17세 소년은 부모와 함께 경찰서에 출두해 공모하여 강도 범행을 저질렀다는 사실을 인정했다. ▶ 7월 25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명 확인, 사망자는 없어 (사진출처 : Sanook) 7월 25일 오전 11시 30분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는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COVID-19) 감염자는 전날보다 감소한 3명이라고 발표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82명이 되었다. 사망자는 없었다. 사망자는 총 58명이다. 신규 감염자는 3은 모두 해외에서 입국한 태국인으로 시설에서 격리 중 감염이 확인되었다. 이들 내역은 수단에서 입국한 23세 태국인 여성, 미국에서 입국한 14세 태국인 여성과 23세 태국인이다. 지금까지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감염자 3,282명 중 3,109명이 완치되어 퇴원했고, 115명이 치료 중이고, 58명이 사망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61일 연속 확인되지 않고 있다. 태국 보건부 질병 관리국 아누퐁 박사는 7월 8일 태국에서 코로나-19 1차 유행이 종료되었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여전히 2차 유행에 대비해야 한다고 경고하고 있다. ▶ 7월 25일부터 태국 전역에서 반정부 정치 집회 열려 (사진출처 : The Bangkok Insight) 외신 보도에 따르면, 7월 25일(토)부터 태국 전역에서 반정부 그룹 등에 의한 정치 집회가 열릴 예정이다. 7월 25일 이후 다음의 일시와 장소에서 반정부 그룹 등에 의한 정치 집회가 열릴 예정이다. 자세한 일자와 장소는 다음과 같다. ● 방콕에서의 정치 집회 - 7월 25일(토) 오후 5시부터 방콕 라차쁘라쏭 교차로 (에라완 사당 근처) - 7월 26일(일) 오후 4시경부터 방콕 라차담넌 거리에 있는 민주기념탑 앞 맥도날드 매장 - 7월 26일(일) 오후 4시경부터 방콕 라차담넌 거리에 있는 민주기념탑 옆 싸뜨리 위타야 여학교 앞 - 7월 26일(일) 오후 6시 반부터 방콕 라차담넌 거리에 있는 민주기념탑 앞 - 7월 30일(목) 오후 5시경부터 방콕 시내 톤부리 지역 딱씬 대왕 동상 앞 ● 방콕 이외 지방에서의 정치 집회 - 7월 25일(토) 오후 4시경부터 나콘씨타마랏도 나무엉 공원 - 7월 25일(토) 오후 5시경부터 싸뭍쁘라깐 도청 앞 - 7월 25일(토) 오후 5시시부터 치앙라이도 시계탑 앞 - 7월 25일(토) 오후 5시경부터 펫차분도 롬싹군 시계탑 앞 - 7월 25일(토) 오후 6시경부터 깐차나부리도 깐짜누록 학교 앞 - 7월 26일(일) 오후 5시경부터 푸켓 싸판힌 로타리 앞 - 7월 26일(일) 오후 5시경부터 찬타부리도 삼각운동 공원 - 7월 26일(일) 오후 5시경부터 넝부어람푸 쑤카팝 공원 - 7월 26일(일) 오후 5시경부터 넝카이도 파야낙상 앞 - 7월 27일(월) 오후 5시경부터 파야오도 파야오 호수 보행자 천국 - 7월 27일(월) 오후 5시경부터 싸께오도 아란야쁘라텟군 쁘아얌테와티랏 앞 - 7월 29일(수) 오후 4시 반경부터 암낫쩌른도 시계탑 앞 - 7월 29일(수) 오후 4시 반경부터 난도 나이트바자 - 7월 29일(수) 오후 5시경부터 나콘싸완도 우타얀싸완 제 13문 부근 - 7월 29일(수) 오후 5시경부터 쑤판부리 도청 앞 - 7월 30일(목) 오후 5시경부터 나콘파놈도 (장소 미정) - 7월 31일(금) 오후 5시 반경부터 피싸누록도 나레쑤완 대학 사회학부 앞 ▶ 코로나-19 영향으로 4000개사 이상 회사 도산이나 휴업 (사진출처 : T News) 태국 산업 연맹(Federation of Thai Industries, FTI) 쑤찻(สุชาติ จันทรานาคราช) 부회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 영향으로 도산하거나 일시적으로 휴업한 회사는 4,458개사, 실업자는 3,397,979명에 이른다고 발표했다. 또한 태국에서 경제 침체가 지속되면 연내에 실업자가 700~800만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폐쇄가 해제된 곳도 있어, 6월 산업 신뢰 지수는 5월에 비해 증가하고는 있지만, 사업자의 대부분은 경제 환경 유동성을 우려하고 있다. 또한 태국 산업 연맹은 연말까지 사회 보험료를 감액하거나 실업자 수당 지급 기간을 90일에서 150일로 연장하는 것 등을 정부에 요구하고 있다. ▶ 태국 엘리트 카드 회원, 태국 입국 가능해질듯 (사진출처 : Chiangmaitimes.com) 태국 정부 관광청 자회사가 발행하는 ‘타이랜드 엘리트 카드(Thailand Elite Card)’ 회원의태국 입국이 가능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7월 22일 열린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The Center for COVID-19 Situation Administration, CCSA) 회의 후 타위씬 대변인이 밝힌 것으로 자세한 내용은 관광체육부가 향후 발표하는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다만 이들에게는 태국 입국 후 14일간의 격리 조치(Alternative State Quarantine, ASQ)가 필요하다. 타위씬 대변인은 현재 태국 엘리트 카드 소지자는 10,363명이며, 이 중 약 30%에 해당하는 3,108명이 태국에 체류 중이며, 나머지 7,255명은 자국 등 태국 국외에서 체류 중이라고 밝혔다. 해외에 있는 회원 중 이미 약 200여명이 태국에 입국 희망을 밝히고 있다. ‘타이랜드 엘리트 카드’는 2003년부터 발행된 외국인 부유층을 대상으로 하는 전용 카드이며, 태국에 5년~20년의 장기 체류가 가능한 비자 취득이 가능하며 각종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어 있다. ▶ 야생 호랑이, 태국 산림 지역에 100여마리 서식, 앞으로 2년 사이에 개체수 50% 증가할 것으로 전망 (사진출처 : Daily News) 국립 공원 야생 동식물 보호국 야생 동식물 보호 사무소에서 야생 동물 연구 책임자를 맡고 있는 야생 호랑이 전문가 싹씯(ศักดิ์สิทธิ์ ซิ้มเจริญ) 씨는 태국 서부의 산림 지역에 서식하는 야생 호랑이(เสือโคร่ง)는 현재 100여마리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야생 호랑이를 둘러싼 상황이 개선되고 있어, 앞으로 2년 정도 개체수가 50% 정도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특히 새로 도입된 ‘스마트 페트롤 시스템(ระบบสมาร์ทพาร์โทรล)’이 야생 호랑이를 보호하기 때문에 큰 도움이 되고 있으며, 이것이 야생 호랑이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한편, 야생 호랑이 개체수는 세계적으로 약 3,000마리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 중 인도차이나 호랑이 개체수는 태국이 약 100마리로 가장 많고, 미얀마에 22마리 정도 서식하고 있다. ▶ 파타야에서 외국인이 자살 이어져 (사진출처 : Thairath) 코로나-19로 아직도도 자국으로 떠나지 못하고 있는 외국인들이 파타야에서 최근 슬픈 죽음을 맞이하는 뉴스가 자주 들려오고 있다. 며칠 전에는 귀국 직전이던 러시아인 남성이 목을 매고 자살하는 사건이 발생했고, 이어 스위스 남성도 아파트 베란다에서 목고 사망한 채로 행인에 의해 발견되었다. 그러던 중 7월 24일 오후 센트럴 파타야 콘도 3층 방에서 목을 매고 사망한 68세 영국인 남성이 발견되었다. 가정부 여성이 영국인 남성의 방을 청소하려고 방문했지만, 영국인 남성과 연락이 되지 않아 콘도 관리자에게 문의해서 스페어키로 문을 열고 안에 들어갔는데, 영국인 남성이 목을 매고 사망한 상태였다. 사후 5시간 정도 지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실내에 싸운 흔적이 없고 몸에 상처가 없었던 것으로 경찰은 영국인 남성이 자살한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더 자세한 사인을 조사하기 위해 시신은 경찰 병원의 법의학 연구소에 보내졌다. ▶ 7월 26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9명 확인, 사망자는 없어 (사진출처 : Thairath) 7월 26일 오전 11시 30분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는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COVID-19) 감염자는 전날보다 증가한 9명이라고 발표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91명이 되었다. 사망자는 없었다. 사망자는 총 58명이다. 신규 감염자는 9명은 모두 해외에서 입국한 태국인으로 시설에서 격리 중 감염이 확인되었다. 이들 내역은 필리핀에서 입국한 30세 태국인 남학생, 바레인에서 귀국한 30세 태국인 여성, 인도네시아에서 입국한 태국인 남학생(19) 1명과 여학생(43, 45) 2명, 싱가포르에서 입국한 태국인 남성(49, 49) 2명, 이집트에서 입국한 23세 남성 1명,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입국한 30세 태국인 남성이다. 지금까지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감염자 3,291명 중 3,109명이 완치되어 귀가했고, 124명이 치료 중이고, 58명이 사망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62일 연속 확인되지 않고 있다. ▶ 태국에 불법 입국 혐의로 방글라데시인 3명 체포돼, 최근 불법 입국 이어져 (사진출처 : Naewna) 국경이 폐쇄되어 여행자들이 입국할 수 없는 태국 육로 국경에 불법 입국자들이 몰래 들어오다가 적발되는 사건이 계속되고 있다. 7월 25일 캄보디아 국경 싸께오도 아란야쁘라텟에서 태국으로 불법 입국하려던 3명의 방글라데시인이 체포되었다. 3명의 방글라데시인은 3월에 인도에서 항공편으로 여행을 위해 캄보디아에 입국한 이후 코로나-19 확대로 인해 발이 묶여 캄보디아에 머물러야만 했다. 캄보디아에는 방글라데시 대사관이 없기 때문에 태국 방글라데시 대사관에 도움을 요청하기 위해 태국에 입국했다고 진술했다. 또한 미얀마와 국경을 접하고 있는 쁘라쭈업키리칸도에서도 미얀마인 6명이 불법 입국 혐의로 체포되었다. 이들 6명은 브로커에 각각 6,500바트를 지불하고 태국에 입국했다고 말했다. 얼마 전에도 미얀마에서 불법 입국한 중국인 그룹이 체포되는가 하면, 코로나-19로 국경이 막힌 이후 외국인의 태국 불법 입국이 이어지고 있다.

7월 24일 태국 뉴스

2020/07/24 19:19:54

▶ 태국, 7월25일 주말부터 4일 연휴 (사진출 : Bangkokbiz News) 태국은 7월 27일 월요일을 코로나-19 감염 대책으로 연기했던 쏭끄란(Songkran) 휴일(4월 13, 14, 15일)을 보전하는 임시 휴일로 정해, 다음날인 28일이 국왕 탄생일로 공휴일이 되어 7월 25일 토요일부터 4일 연휴가 됐다. 정부는 4일 연휴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이동할 것으로 예상하며,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하고 있다. 그래서 이 기간에도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철저히 하도록 시민들에게 요청했다. ▶ 태국 육군의 ‘비즈니스 제트기’ 구입 계획에 반대와 비난 댓글 잇따라 (사진출처 : Daily News) 태국 정부계 방송국 MCOT 등 보도에 따르면, 태국 육군은 군 간부와 중요 인물(VIP) 이동에 걸프스트림 에어로스페이의 비즈니스 제트기(Business jet) '걸프 스트림 G500(Gulfstream G500)' 1대를 구입할 계획이다. 예산은 13.5억 바트이다. 이러한 내용은 SNS에 정보가 유출되며 확인된 것이며, 군 관련 부서가 7월 20일 이 계획을 인정했다. 현재 사용하고 있는 ‘비치 크래프트 1900’는 노후됐다며 2021년도 예산에 새 비즈니스 제트기 구입 예산을 할당했다. 태국 국방 예산은 2014~2019년 쁘라윧 군사 정권 하에서 대폭 늘어나 해군은 중국제 잠수함과 도크 수송 상륙함, 육군은 중국제 전차와 미국제 장갑차 등의 구매 계약을 잇달아 체결했다. 이러한 결정에 대해, 네티즌들은 코로나-19 영향으로 태국 경제가 심각한 타격을 받고 있는데 군의 불요 불급으로 보이는 쇼핑에 대한 반대의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국민들이 얼마나 고생하는지 알고 있는 것인가“ ”추락해 전원 죽어라" "병원은 의료 장비 부족으로 기부금을 모집하고 있다" "(파산한) 타이항공 비행기가 남아있다. 그것을 사용해라"라는 비판의 글이 쇄도했다. ▶ 식인 살인마로 낙인 찍혀 60년 동안 밀랍 상태로 전시중인 씨우이, 드디어 화장 실시 (사진출처 : Daily News) 태국 사상 최대의 흉악범이자 "살해한 여러 아이의 인육을 먹었다(มนุษย์กินคน)"고 낙인찍혀 60년 이상 동안 밀랍 상태로 일반 시민들에게 전시되고 있던 씨우이(Si Quey) 씨가 드디어 화장할 수 있게 되어 편안하게 잠들 수 있게 되었다. 지난 소문에 따르면, ‘씨우이’ 씨는 1944년에 중국에서 태국으로 건너와 1954년부터 1958년 사이에 7명의 아이를 죽이고 내장을 꺼내 먹었다고 한다. 그리고 이러한 범행 배경에는 어릴 적부터 병약했던 그는 “인간의 심장과 간을 먹으면 강해질 수 있다“는 것을 믿고 범행을 실행했다고 한다. 결국 ‘씨우이’ 씨는 체포되어 1959년에 사형이 집행되었다. 그 후 그의 시신은 망신을 주기 위해 밀랍 상태가 되어 씨리랏 병원에 있는 박물관에 전시되어 왔다. 하지만 사건을 다시 조사한 경찰은 실제 7명을 죽였다는 것은 누명(사실 죽인 사람은 1명 뿐)이며, 중국에서 태국으로 건너와 태국어를 모르는 그는 살인은 인정했으나 인육을 먹었다는 것은 부인했지만, 누명을 벗지 못하고 1959년 9월에 32세 나이로 총살형으로 사망했다. 이후 몇 년 전부터 누명이라는 이야기가 인터넷에 퍼지면서 사체가 대중 앞에 공개되어 망신을 당하게 하는 것이 그의 존엄성을 해칠 수 있기 때문에 적절한 장례식을 해주자는 서명이 인터넷에서 확산되었다. 이것으로 마히돈 대학 부속 씨리랏 병원에서는 2019년 6월 21일 10,000명의 서명이 모이자 박물관에 전시된 ‘씨우이’ 씨의 시신을 꺼내 화장하는 것을 결정했다. 그리고 1년 이상 지난 7월 23일 논타부리 도내 방프렉따이 사원(วัดบางแพรกใต้) 화장터에서 씨우이 씨의 시신이 화장되었다. 하지만 납골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 방콕 도시 철도 ‘블루 라인’과 ‘퍼플 라인’, 8월 8일부터 교통 카드 구입 및 충전시 신분증 및 연락처 제공 의무화 (사진출처 : Thansettakij) 방콕 도시 철도 ‘블루 라인(Blue Line)’과 ‘퍼플 라인’(Purple Line)은 8월 8일부터 교통 카드를 구입하거나 충전할 때 신분증(외국인의 경우 여권)을 제시하고 전화번호 또는 이메일 주소를 등록(ต้องแสดงตัวตน, Know Your Customer)하는 것이 의무화 되었다. 등록은 역 창구에서 가능하며, 자금 세탁 방지 단속법 및 결제 시스템 법에 따른 조치이다. ▶ 상반기 태국 신차 판매 37% 감소, 32.9만대 (사진출처 : Bangkokbiz News) 상반기 (1~6월) 태국 국내 신차 판매 대수(Toyota Motor Thailand 조사)는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37.3% 감소한 320,8604대였다. 내역은 승용차가 42% 감소한 119,716대, 1톤 픽업트럭을 포함한 상용차가 34.2% 감소한 208,888대였다. 코로나-19 감염 확산 영향으로 생산량과 판매량 모두 감소했다. 업체별로는 도요타가 45.1% 감소한 94,222대로 1위 (시장 점유율 28.7%), 2위는 이스즈 14.7% 감소한 76,054대, 3위는 혼다로 36.1% 감소한 41,326대였다. 도요타는 상반기의 결과에 따한 연중 태국 신차 판매 대수 전망을 당초 94만대에서 66만대로 하향 조정했다. ▶ 상반기 태국 자동차 생산 43% 감소, 60.6만대 (사진출처 : Bangkokbiz News) 태국 산업 연맹(FTI) 자동차 부회가 정리한 태국 국내 자동차 생산 대수는 6월이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58.5% 감소한 71,704대, 1~6월이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43.1% 감소한 606,132대였다. 판매 대수는 6월이 32.6% 감소한 58,013대, 1~6 월이 37.3% 감소한 328,604대였다. 완성차와 부품 등 자동차 관련 수출 총액은 6월이 50.5% 감소한 360.6억 바트, 1~6월이 33.7% 감소한 2724.1억 바트였다. ▶ 여배우에서 노숙자로 전락한 마나싸난 씨, 33세로 사망 (사진출처 : T News) 여배우로 활동 후 노숙자가 된 것으로 언론을 떠들썩하게 했던 마나싸난(มนัสนันท์ ปานดี) 씨가 7월 23일에 사망했다. 마나싸난 씨는 18세 때부터 드라마나 CM 등에 출연하며 활약했지만, 이후 마약에 손을 대게 되어 중독자가 되어 마약이나 절도죄로 체포되었다. 또한 이후 풀려나서는 정상적으로 가정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동부 촌부리 씨라차 군내 쓰레기장에서 사는 노숙자가 되었다. 그런 마나싸난 씨가 7월 23일 오전 사망한 채로 발견되었다. 발견되었을 당시는 이미 사망한지 3시간 정도 지난 상황이었으며, 싸운 흔적이나 몸에 상처가 없었다. ▶ 파타야 사원 화장터가 폭발해 승려 등 2명 부상 (사진출처 : Khaosod) 파타야 사원의 화장터에서 갑자기 폭발이 발생해 승려 2명이 부상당했다. 폭발이 방생한 곳은 7월 23일 오후 5시경 파타야 시내 왓방라문(วัดบางละมุง)으로 장례식이 끝나고 사원 화장터에서 화장을 하려고 준비하던 중 화로(เผาเตา)가 작동되지 않았서 직원이 화로 뒷쪽을 확인하러 가고 나서 폭발이 발생했다. 이 폭발로 인해 74세 승려가 여러 부분에 화상으로 중상을 입고, 63세 남성은 중상은 아니지만 화상을 입어 2명 모두 인근 병원으로 후송되었다. 또한 화장터는 폭발에 의해 손상되었기 때문에 화장을 실시할 예정이었던 시신은 근처에 있는 다른 사원으로 이송되었디. 현재 방라문 경찰서는 자세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태국 두 번째 애플 스토어, ‘Apple Central World’ 7월 25일 오픈 (사진출처 : Beartai.com. macthai) 방콕 짜오프라야강 서쪽 강변에 있는 아이콘 씨암에 태국 최초의 애플 스토어 ‘Apple Iconsiam’이 2018년 11월 10일 오푼한 이후 약 1년 8개월 만에 방콕 도심 센트럴 월드에 태국 두 번째 애플 스토어 ‘Apple Central World’가 7월 25일 오픈한다. ▶ 7월 24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0명 발생, 사망자는 없어 (사진출처 : Sanook) 7월 24일 오전 11시 30분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는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COVID-19) 감염자는 전날보다 증가한 10명이라고 발표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79명이 되었다. 사망자는 없었다. 사망자는 총 58명이다. 신규 감염자는 8은 모두 해외에서 입국한 태국인으로 시설에서 격리 중 감염이 확인되었다. 이들 내역은 미국 하와이에서 훈련을 마치고 입국한 군인 6명, 수단에서 입국한 23세 태국인 여성, 파키스탄에서 입국한 18세 태국인 여성, 네덜란드에서 입국한 37세 태국인 여성, 독일에서 입국한 18세 태국인 남학생이다. 지금까지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감염자 3,279명 중 3,107명이 완치되어 귀가했고, 114명이 치료 중이고, 58명이 사망했다. 태국 국내에서 감염자는 60일 연속 확인되지 않고 있다. ▶ 하와이에서 귀국한 군인 151명이 파타야 호텔에서 격리 중 6명 감염 확인 (사진출처 : news.trueid.net) 7월 22일 밤 10시경 미국 하와이에서 합동 군사훈련 ‘Lightning Forge 2020'에 참가하고 귀국한 151명의 태국 군인과 군 관계자가 파타야 남부 엠버써도 호텔(Ambassador City Hotel) 가든윙에 도착해 2주간 격리 기간에 들어갔다. 151명은 2주간의 격리 기간을 이곳에서 보내며 격리 기간 동안 호텔에서 지정된 방을 허가 없이 나오는 것이 금지되는 엄격한 규칙이 적용되고 있다. 호텔 격리 초기부터 151명 중 10명이 발열 증상이 있었으며, 검체를 채취해 조사한 결과 23일 6명에게서 양성 반응이 나타났다. 일행 중에 접촉한 사람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철저한 격리 규칙을 지키고 있다. 이번에 귀국한 군인 151명은 7월 1일부터 21일까지 미국 하와이를 방문해 합동 군사훈련에 참가했으며, 22일 하와이에서 타이항공 특별기로 태국에 귀국했다. ▶ 태국과 일본, 주재원 등의 상호 입국 허가 합의 (사진출처 : Siamrath) 7월 22일 밤 일본 모테기 외상은 기자들에게 태국과 일본 정부 사이에서 기업 주재원 등의 상호 입국을 인정하는 것으로 합의했다고 밝혔다고 일본 NHK가 보도했다. 다만, 입국시 PCR 검사 실시 및 입국 후 14일간 자택 대기 등을 조건으로 비자 발급 등 구체적인 절차는 이달 중 시작될 전망이다. NHK 보도에 따르면, 외국인의 입국 제한 완화를 놓고 모테기 외상은 태국과의 사이에서 기업 주재원 등 장기 체류자를 대상으로 PCR 검사 실시 및 입국 후 14일간의 자택 대기 등을 조건으로 상호 입국을 허용하기로 합의했다. 일본 정부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 대책으로 실시하고 있는 외국인 입국 제한에 대해 감염 상황이 진정된 국가에 입국을 단계적으로 인정할 방침이며, 지금까지 베트남과의 사이에서도 제한 완화에 합의했다. 이달 중 비자 발급 등 구체적인 절차가 시작될 전망이며, 이번 합의는 주로 장기 체류하는 주재원 파견이나 교체 등을 염두에 둔 것이라고 말하면사도 구체적인 절차는 아직 발표하지 않았다. 태국 정부도 이번 주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 등이 중심이 되어 6차 규제 완화에 대한 검토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외국인의 해외에서 입국 확대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상자는 건설업 및 식품 산업 수출 관련 노동자(แรงงานต่างชาติที่จะเข้ามาในธุรกิจก่อสร้าง หรือธุรกิจส่งออกอาหาร), 무역 전시회 공동 주최자(ร่วมจัดงานแสดงสินค้า), 영화 제작진(กองถ่ายทำภาพยนตร์), 엘리트 카드 회원(นักท่องเที่ยวต่างชาติในกลุ่มอีลิท) 등이다. ▶ 경찰, 치앙마이에서 동성애 남성에게 성적 서비스 제공한 불법 유흥 업소를 적발 (사진출처 : CH7 News) 경찰은 북부 치앙마이도 무엉군(도청 소재지)에서 최근 동성애 남성에게 젊은 남성이 성적 서비스(เด็กชายขายบริการทางเพศ)를 제공한 혐의로 마사지 업소 지배인 여성(56)과 젊은 직원 2명을 체포했다. 용의자는 관리인이라고 말하고 있지만, 경찰은 소유자인 것으로 보고 있다. 이 가게는 마사지 업소를 가장하고 뒤에서는 고용된 소년들에게 동성애 남성들에게 성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었다. 적발 전에 경찰이 고객을 가장해 입점해서 성적 서비스가 제공되는 것을 확인하고 체포했다. ▶ ’드림 월드‘ 유원지, 연휴에 맞추어 40% 할인 캠페인 (사진출처 : Spring News) 방콕 교외에 있는 유원지 '드림 월드(Dream World)'는 이번 주말부터 시작되는 4일 연휴에 맞추어 기간 한정 할인 캠페인을 벌인다. 이 할인 혜택은 드림 월드 입장권 + 자유 이용 패스(일부 제한 있음)와 스노우타운 입장권을 세트로 구입하면 정상 가격인 760바트에서 40% 할인한 456바트에 구입할 수 있다. 판매는 인터넷에서만 가능하며, 판매 기간은 7월 25일까지이며, 사용 가능 기간은 이달 31일까지이다.

7월 23일 태국 뉴스

2020/07/23 20:50:12

▶ 개각을 앞둔 쁘라윧 총리, 연립 여당 품짜이타이당과 팔랑쁘라차랏당에서 장관직 요구 받아 (사진출처 : Prachachat) 쁘라윧 내각에서 7월 15일 경제 정책 담당 쏨킷 부총리, 16일에는 웃따마 재무부 장관, 쏜티랏 에너지부 장관, 쓰윗 고등교육 과학 연구 혁신부 장관, 20일에는 짜뚜몽꼰 노동부 장관과 테완 총리부 장관이 사임하는 등 개각의 흐름이 가속되고 있다. 쁘라윧 총리 겸 국방부 장관(전 육군사령관, 66)은 당초 코로나-19 확산을 진정시키는 것이 우선이라며 개각에 난색을 표명했었다. 그러나 코로나 대책으로 거액의 예산이 정해진 이후 연립 각 당이 장관직 배분을 요구하며 압력을 가해, 경제관련 장관 4명이 사임했다. 또한 이러한 움직임에 소규모 정당에 소속되어 있는 짜뚜몽꼰 노동부 장관과 테완 총리부 장관이 자리에서 물러난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개각에서는 총리의 육군 시절 상관으로 일부 언론에서 ”그림자 총리“라고 불렸던 쁘라윗 부총리(전 육군사령관, 74)가 여당 제 1당으로 친군부 정당인 팔랑쁘라차랏당(’พรรคพลังประชารัฐ, 하원 118의석) 당대표에 취임하면서 세력이 강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쁘라윧 총리는 군의 지지가 권력 기반이지만 비의원이며 정당에도 소속되지 않아 쁘라윗 부총리를 의지해야 하는 상황이 더욱 강해질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다만, 현 정권의 핵심인 쁘라윧 총리, 쁘라윗 부총리, 아누퐁 내무부 장관(전 육군사령관 70)은 태국 육군에서 같은 파벌에 속해 유대는 단단할 것으로 보인다. 쁘라윗 부총리는 씨리낃 왕비 근위사단인 제2 보병 사단 사령관(일명 부라파 파약=동쪽 호랑이)에서 34대 육군 사령관이 되었고, 아누퐁 내무부 장관(36대 육군사령관)과 쁘라윧 총리(37대 육군사령관)는 동일한 루트를 거쳐 육군 사령관으로 승진했다. 또 하나의 세력은 품짜이타이당(พรรคภูมิใจไทย)으로 쁘라윧 총리가 육군 사령관이던 2014년 방콕에서 발생한 대규모 반정부 시위와 정권의 부정부패를 이유로 일으킨 쿠데타 이후 2019년 3월 실시된 하원 선거에서는 51석에 비례대표를 포함해 52석을 얻는데 그쳤으나 당 해산 명령이 내려진 제2 야당 ‘새로운 미래당’에서 하원 의원을 끌어들이는 것에 성공해 총 61의석을 확보하며, 민주당(하원 52석)을 제치고 여당 제 2당이 되었다. 이처럼 세력이 확대된 품짜이타이당은 추가 장관 자리를 요구하고 있으며, 팔랑쁘라차랏당에서는 비의원으로 입각한 쏨킷, 웃따마 등 4명의 장관 자리 일부를 요구하고 있다. 한편, 당초 하원은 여야 하원 의원 수가 비슷해 서로 세력이 팽팽했었지만, 새로운 미래당의 해산 이후 해산된 당에서 품짜이타이당으로 하원 의원이 이동하면서 범여권은 총 하원 500의석 중 현재 275의석 안팎을 확보하며 이전보다는 안정된 국정을 이끌고 있다. ▶ 쁘라윧 총리, "개각 준비는 최종 단계에 있다"며 당내 의견 대립을 부인 (사진출처 : Prachachat) 가까운 시일 내에 실시될 전망인 개각에 대해 쁘라윧 총리는 "누구를 어떤 장관직에 임명할 것인지 결정하고 있다. 남아있는 것은 장관직에 적절한 인물인지 확인하는 작업만 남았다"며 개각 준비가 최종 단계에 들어섰다고 밝혔다. 경제 각료 인선 등을 둘러싸고는 핵심 여당 팔랑쁘라차랏당에서 의견 충돌이 발생한 것으로 보도되고 있지만, 쁘라윧 총리는 "당대표인 쁘라윗 부총리와 이야기를 했지만 문제는 없었다"고 강조했다. ▶ 태국 정부, 비상사태 선언 한달 연장했지만 ‘집회 금지’는 해제 (사진출처 : Bangkokbiz News) 쁘라윧 총리가 정부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와 국가 안전 보장 회의(NSC)에서 비상사태 선언을 8월 말까지 한 달 연장하는 제안을 승인해 한달 더 연장되었다. 이후 기자 회견에서 국가 안전 보장 회의 쏨싹(พลเอกสมศักดิ์ รุ่งสิตา) 사무국장은 성명을 발표하고, 비상사태 선언이 연장되었어도 ‘집회 금지(ห้ามการชุมนุม)’는 해제한다고 발표했다. 비상사태 선언 연장에 대해 태국 정부에서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은 아직 전세계적으로 심각한 상황이며 예측 불허 상황이 계속되고 있다. 코로나-19 감염을 억제하기 위해 현재 각종 명령의 법적 논거가 비상사태 선언에 있기 때문에 연장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러한 연장에 대해 반대파 등에서는 이전처럼 비상사태 선언에 의해 집회가 금지되기 때문에 반정부 집회가 불법으로 간주돼 강제 해산될 수 있다는 반대의 목소리가 나올 것을 예상해서인지 ‘집회 금지’를 해제했다. 태국 정부가 이처럼 사람들이 모이는 집회 금지를 해제한 것은 해외에서 입국하는 사람들에 대해 적절하게 검역 격리가 실시되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8월 1일부터는 비상사태 선언 발령 중에도 ‘집회 금지’가 해제되기 때문에 반정부 집회가 열려도 경찰이 단속을 할 수 없게 된다. 하지만 쏨싹 국장은 비상사태 선언 이외의 법률에서도 공공장소에서 집회는 신고나 허가가 의무로 되어 있기 때문에 이것은 지켜야만 집회를 할 수 있다고 못을 박았다. 아울러 공공장소에서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두기 의무 등은 계속 지켜야 하기 위해 국민 전원이 감염의 확산을 막는데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6월 쑤완나품 공항 등 태국 공항 이용자, 전년도 대비 91% 감소 (사진출처 : Bangkokbiz News) 쑤완나품 공항을 비롯한 태국 6개 공항을 관리하는 에어포트 오브 타일랜드(AOT)에 따르면, 2020년 6월에 이 회사가 관리하는 공항 이용자 수는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91.07% 감소한 950,480명이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1~6월 사이의 이용자 수는 60.65% 감소한 28,424,126명이었다. 각 공항의 6월 이용자 수는 쑤완나품 공항이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96.14% 감소한 187,009명, 돈무앙 공항이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84.80% 감소한 485,914명, 치앙마이 공항이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86.47% 감소한 109,945명, 핫야이 공항이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72.72% 감소한 86,663명, 푸켓 공항이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97.49% 감소한 31,247명, 치앙라이 공항이 전년도 같은 달에 비해 77.32% 감소한 49,702명이었다. 또한 1~6월의 이용자 수는 쑤완나품 공항이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62.54% 감소한 12,272,145명, 돈무앙 공항이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59.86% 감소한 8,344,049명, 치앙마이 공항이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59.37% 감소한 2,332,623명, 핫야이 공항이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55.32% 감소한 907,937명, 푸켓 공항이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58.72% 감소한 3,883,905명, 치앙라이 공항이 54.49% 감소한 683,467명이 되었다. ▶ 종합 인재 서비스 회사 맨파워 타일랜드, 올 후반기에도 고용시장 저조할 것으로 전망 (사진출처 : Kapook) 미국에 본사를 두고 있는 종합 인재 서비스 회사 맨파워 그룹(Manpower Group)의 태국 현지 법인 맨 파워 타일랜드는 태국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사업체가 인원을 정리하거나 업무 시간을 단축하고 있어, 올해 후반에도 고용 시장은 얼어붙은 상태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올해 인력 알선 사업이 너무 저조하기 때문에 매출 제로를 각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간부인 완차이 씨는 "인재 알선 사업은 외국계 기업도 지방 기업도 코로나 확산에 큰 타격을 받고 있다. 현재 개선 조짐은 전혀 보이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 유명 배우의 아들이 불법 마약 밀매 혐의로 체포돼 (사진출처 : Kapook) 경찰 최근 유명 배우 아누쏜 씨의 아들 찌따분(37)씨를 인터넷에서 각성제 밀매한 혐의로 방콕에 인접한 논타부리도 무엉군(도청 소재지)에서 체포했다고 발표했다. 용의자의 집에서 분말 200그램과 정제 3,000정이 발견되어 압수했다. 용의자는 경찰 조사에서 자신이 하는 비즈니스가 잘되지 않아서 마약 밀매에 손을 대게 되었다고 진술하고, 많을 때에는 하루에 8명에게 마약을 밀매했다고 진술했다. 하지만 아버지는 이러한 일을 몰랐다고 진술했다. ▶ 7월 23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8명 확인, 사망자는 없어 (사진출처 : moph.go.th) 7월 23일 오전 11시 30분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는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COVID-19) 감염자는 전날보다 증가한 8이라고 발표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69명이 되었다. 사망자는 없었다. 사망자는 총 58명이다. 신규 감염자는 8은 모두 해외에서 입국한 태국인으로 시설에서 격리 중 감염이 확인되었다. 이들 내역은 이집트에서 입국한 태국인 남성(21, 21, 20, 24) 4명, 수단에서 입국한 태국인 남성(20) 1명, 여성(20) 1명, 미국에서 입국한 야성(22, 23) 2명이다. 지금까지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감염자 3,269명 중 3,105명이 완치되어 퇴원했고, 106명이 치료 중이고, 58명이 사망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59일 연속 확인되지 않고 있다. ▶ 태국 맥도날드(Mc Thai), ‘센트럴 그룹 백화점에서 매장 철수한다는 소문’은 가짜 뉴스라고 발표 (사진출처 : MGR News) SNS에서 확산되고 있는 맥도날드가 센트럴 그룹(Central Group)의 백화점에서 철수한다는 소문은 잘못된 것이라며 맥도날드 페이스북에 7월 22일 발표했다. 맥도날드를 운영하는 맥타이(Mc Thai)에 따르면, 모든 센트럴 그룹 백화점에 있는 맥도날드 지점을 폐쇄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는 소문은 사실이 아니며, 영업을 계속할 것이라고 분명히 밝혔다. 또한 맥타이는 센트럴 그룹과의 비즈니스 관계를 지금까지처럼 중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 치앙마이 소재 일본 식당, ‘뷔페+맥주 프로모션’광고해 체포돼 벌금 50,000바트 내고 풀려나 (사진출처 : Chiangmai News) 태국은 알코콜 음료 판매에 관해서는 매우 까다로운 나라로 판매 시간 제한이나 홍보도 금지하고 있다. 이것을 위반해 북부 치앙마이에 있는 일본 식당이 적발되어 벌금 50,000바트를 내고 풀려났다. 적발된 식당은 치앙마이에 있는 일식 식당 ‘Ai ToMoE’로 ‘일식 뷔페에 맥주를 포함해서 499바트에 판매한다는 프로모션’이 알코올음료 홍보를 금지한 법률에 위반된다며 체포되어 벌금 50,000바트를 지불하고 풀려났다. 벌금만 지불하고 영업 중지 처분은 내려지지 않아 계속 영업은 가능했다. 또한 이 식당 메뉴 등에 알코올음료 사진이 들어있는 있어 술 광고를 금지한 밥률에 위배될 수 있다고 경고도 받았다. 태국에서 알코올에 대한 규제가 12년 전부터 강해지고 있으며, 2008년에는 ‘알코올 규제법’이 시행되어 알코올음료의 광고나 홍보에 대해 엄격한 규제를 하고 있다. 이것을 위반한 사람에게는 금고 1년 이하 또는 최고 50만 바트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또한 이 법은 판매 촉진을 위한 할인 행위도 금지하고 있다. 아울러 태국에서는 주류 판매 시간을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와 오후 5시부터 자정까지로 제한하고 있는데, 인터넷 판매에서는 시간 제한이 없는 것 외에 미성년자도 구입이 용이하게 되어 있어, 알코올음료 통신 판매 자체도 금지하고 있다. 이 법률을 위반하면 10,000바트 이하의 벌금이나 6개월 이하 징역형이 내려질 수 있다. ■ 알코올 음료 관리법 32조로 인해 소셜 미디어에서 금지되어 있는 내용 - 브랜드 이름이 보이는 게시 금지 (ห้ามโพสต์เห็นยี่ห้อ) - 브랜드 이름을 알 수 있게 하는 술병 게시 금지 (ห้ามโพสต์ชวนให้ดื่ม) - 술을 마시도록 권유하는 게시 금지 (ห้ามโพสต์ชวนให้ดื่ม) - 술의 효능에 대한 게시 금지 (ห้ามโพสต์สรรพคุณ) - 보게 하거나 초대해서 마시도록 권유하는 게시 금지 (ห้ามโพสต์ชมหรือเชิญชวนให้ลอง) - 상표가 표시된 맥주잔 게시 금지 (ห้ามโพสต์แก้วเบียร์ที่มียี่ห้อ) - 술에 관련된 뉴스를 쓰거나 번역 금지. 비록 태국에서는 팔리지 않지만 동기부여로 인해 소비자가 비행기를 타고 구입할 수 있기 때문이다. (ห้ามแปลข่าว เขียนเกี่ยวกับแอลกอฮอล์ ถึงแม้ว่าจะไม่มีขายในบ้านเราแต่ก็เป็นเหตุแรงจูงใจในการ บินไปหาซื้อบริโภคได้) - 다른 나라를 방문해서 태국에서 판매되지 않은 주류 사진을 찍어 게시하는 행위 금지. 왜냐하면 마시고 싶은 욕구가 생겨 비행기를 타고 가서 구입할 수 있기 때문이다. (เวลาไปเที่ยวห้ามถ่ายภาพเครื่องดื่มแอลกอฮอล์ที่ไม่มีขายในไทยมา ลง เพราะอาจจะทำให้เกิดความอยากกินและบินไปซื้อได้) - 알코올 로고가 붙어 있는 무료 증정품 게시 금지, 왜냐하면 비록 술병이 보이지 않더라도 무료 선물을 받으려면 어쨌든 술이나 맥주를 사야하기 때문이다. (ห้ามถ่ายของแถมที่มีโลโก้แอลกอฮอล์ ถึงแม้ว่าจะไม่เห็นแอลกอฮอล์ก็ตาม เพราะถือ ว่า ถ้าซื้อของแถมก็ต้องซื้อสุราหรือเบียร์อยู่ดี) - 알코올 음료 사진을 오래 전에 게시한 것도 단속 대상에 포함되어 불법이다. (โพสต์เก่าผ่านไปกี่ปี ถ้ายังมีภาพแอลกอฮอล์ ก็โดนหมด และเป็นความผิดได้) ▶ 방콕 모노레일 ‘MRTA 핑크 라인’, 2021년 9월에 개통 (사진출처 : The Nation) 논타부리도 케라이역(Khae Rai Station)과 방콕 민부리역(Min Buri Station)을 연결하는 모노레일 ‘MRTA 핑크 라인(MRTA Pink Line)’이 2021년 9월에 운행을 시작한다. 1일 20만명의 승객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네이션(The Nation) 신문이 보도했다. 태국 고속도로 교통 공사(Mass Rapid Transit Authority of Thailand, MRTA) 파카퐁(ภคพงศ์ ศิริกันทรมาศ) 총재는 코로나-19 영향으로 공사가 지연되긴 했지만, 이미 60%가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 THE PINK LINE https://www.mrta-pinkline.com/ https://www.facebook.com/CRSTECONPINKLINE/ ▶ 파타야에 집중 호우 내려 쑤쿰빗 도로와 해변 등 침수 (사진출처 : The Pattaya News) 7월 22일 정오가 지나면서 약 1시간 반 동안 파타야에 집중 호우가 내렸다. 이 비로 인해 파타야 일부 도로에서는 지난 7월 7일과 비슷하게 대규모 침수 피해가 발생했다. 집중 호우로 인해 침수가 발생한 곳은 파타야 중심 도로인 쑤쿰빗 도로(Sukhumvit Road)와 파타야 비치 도로(Pattaya Beach Road), 파타야 싸이쏭 도로(Pattaya Third Road) 등에서 광범위한 침수 피해가 발생했다. 또한 이 침수로 인해 쑤쿰빗 도로에서는 차량 대정체가 발생했고, 주택가에서도 침수 피해 등이 다수 확인되었다. 아울러 파타야 해변에서도 호우로 해변 도로가 일부 침수되어 해변 모래가 떠내려가는 피해도 발생했다. ▶ AVANI 호텔, 최대 45% 할인 캠페인 공개, ‘Short & Sweet’ 24일 오전 11시까지 (사진출처 : avanihotel.com) 5성급 호텔 아바니(AVANI) 호텔이 정상 가격의 최대 45%까지 할인해 해주는 특별 캠페인을 시작했다. 주말에 2박 3일 동안 방콕, 파타야 등의 아바니 호텔에서 이용할 수 있는 'Short & Sweet‘ 캠페인을 시작했다. 이 캠페인은 방콕, 파타야, 후아힌, 코싸무이 등 태국 각지의 아바니 호텔은 물론 태국 이외의 아시아 지역에 있는 아바니 호텔을 대상으로 1박이나 2일 등 주말 숙박에 딱 맞는 플랜으로 되어 있다. 이 ’Short & Sweet‘ 캠페인 7월 24일 오전 11시(GMT+7)까지의 단기간 행사이다. 파타야 아바니의 경우 2박 가든뷰서 숙박, 조식 2회, 석식 1회(석식의 경우 음료는 별도), 12세 이하 어린이 식사도 무료, 호텔에서 이용할 수 있는 500바트 쿠폰까지 합해 5,999바트에 판매하고 있다. (세금, 봉사료 등은 별도) ■ 태국의 각지의 아바니 호텔 캠페인 대상 플랜은 공식 캠페인 사이트에서 참조 https://egiftcard.avanihotels.com/certificates#cert_count ▶ 태국 세관, 압류 자동차 경매 8월8일에 실시, ’페라리‘와 ’GT-R‘도 (사진출처 : MGR News) 태국 세관(กรมศุลกากร)은 압류한 자동차와 오토바이 200대 이상의 경매를 8월 8일 실시한다. 경매에 올려지는 것은 자동차, 오토바이로 방콕 세관 본부 주차장에서 전시되며, 웹사이트에 정보가 올라있어 온라인으로 입찰 참가를 접수할 수 있다. '페라리 캘리포니아', '포르쉐 파나 메라 터보', '닛산 GT-R’ 등 고급차도 경매된다. ▶ 우돈타니도에서 동생이 형과 아내의 불륜을 의심해 말다툼 벌이다 형을 살해 (사진출처 : MGR News) 형제 싸움 끝에 동생이 형을 사살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그 원인은 아내의 바람기 의심 때문이었다. 사건이 발생한 곳은 동북부 우돈타니로 동생(28)이 형(30)를 사살한 혐의로 체포되었다. 사건의 발단은 며칠 전 한밤중에 낚시하러 갔던 동생이 아침에 집에 돌아와 보니 침실 앞에 자신 이외의 발자국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 발자국이 형의 것이라고 확신한 동생은 형과 아내(28)의 불륜을 의심했다. 동거하고 있는 아버지도 그 발자국이 형의 것으로 보인다고 의심했다. 동생의 아내는 불륜 관계를 부인했지만 동생의 의심은 끝나지 않았고, 이후 술자리에서 형과 말싸움을 벌이다가 형을 사살하는 끔찍한 범행을 저질렀다.

7월 22일 태국 뉴스

2020/07/22 17:18:46

▶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 정부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해외에서 귀국하는 태국인 귀국자에게 격리 비용을 자비로 지불하도록 요청 (사진출처 : MCT News)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 타위씬(ทวีศิลป์ วิษณุโยธิน) 대변인은 최근 정부의 재정 부담 경감을 위해 해외에서 귀국하는 태국인에게 2주간의 ‘코로나 격리 비용을 부담하도록 요청(จ่ายค่ากักกันโควิด-19 เอง)한다고 말했다. 국가가 정한 시설에서 2주간 격리 비용은 약값을 제외하고도 1인당 10,000바트 정도가 소요된다고 밝혔다. 타위씬 대변인은 "해외에서 귀국하는 태국인이 증가하고 있기때문에 격리 시설 확보 등을 위해 정부의 지출이 증가하고 있다. 지금까지 해외에서 태국으로 돌아온 태국인은 60,000명을 넘고 있다. 여유가 있는 사람들은 자비로 고급 호텔 등에 묵으면서 격리를 해주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 올해 쌀 수출 지난 10년 중 최저, 코로나-19 재난 바트, 강세, 가뭄 등이 원인 (사진출처 : Bangkokbiz News) 태국 쌀 수출업자 협회(Thai Rice Exporters Association)는 올해 태국의 쌀 수출은 당초 예상했던 750만톤을 밑돌아, 과거 10년 동안 최소인 650만톤 정도에 그칠 전망이라고 밝혔다. 태국 쌀 수출이 줄어들고 있는 것은 코로나-19 감염 확대에 따른 세계적인 쌀 수요의 저하, 바트 강세에 의한 태국 쌀 국제 경쟁력 저하, 장기간 가뭄에 의한 쌀 생산량 감소 등이 원인이다. 이 협회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태국 쌀 수출은 758만톤이었다. ▶ 태국 교정당국, 외국인 재소자에 의한 영어 수업 실시 검토 (사진출처 : MGR News) 쏨싹(สมศักดิ์ เทพสุทิน, 65) 법무부 장관은 노동부 장관과의 회담에서 감옥에서 외국인 수감자가 다른 수감자 직업 훈련 일환으로 영어 교육에 대한 아이디어를 교정국이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법무부 장관과 노동부 장관은 형기를 마치고 출소한 사람들이 취직할 수 없는 문제에 대해 협의하고, 영어를 읽고 쓸 수 있게 되면 출소한 사람들의 취업률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는 결론에 도달했다. 법무부와 노동부는 이전부터 협력해 수감자에 대한 기술 훈련 등을 실시하고 있다. ▶ 의학 박물관에 60년간 전시되어 있던 살인범 미라를 화장하기로 (사진출처 : Kapook) 방콕 씨라랏 병원 박물관에 약 60년에 걸쳐 전시되어 있던 ’씨우이(Si Quey)‘라고 하는 이름의 연쇄 살인범 남성의 미라 상태 시신에 대해 교정당국은 방콕에 인접한 논타부리 도내 무앙군(현도 소재지) 불교 사원에서 7월 23일 화장을 한다고 발표했다. 이 미라에는 오랫동안 "살해한 여러 아이의 인육을 먹었다(มนุษย์กินคน)"는 설명이 첨부되어 있었지만, "인육을 먹었는지 증명할 수 없다"며 ’인육'에 관한 설명이 지난해 제외되었다. 그 후 이전부터 ‘처형된 사람을 대중 앞에서 창피를 당하게 하는 것이 문제’라는 비판도 나오고 있어 미라 전시를 그만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교정당국에 따르면, 씨우이는 1958년에 동부 쁘라쭈업키리칸도 등에서 7명의 아이를 살해하고 그 장기를 끓여 먹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하지만 중국에서 태국으로 건너와 태국어를 모르는 씨우이는 살인은 인정했으나 인육을 먹었다는 것은 부인했다. 이듬해인 1959년 9월 씨우이는 32세 나이로 총살형으로 사망했다. ▶ 태국 북부의 크렁란 국립 공원에 설치해 놓은 무인 카메라에 야생 표범 촬영돼 (사진출처 : Thai PBS) 태국 북부 깜펭펫 도내의 크렁란 국립 공원(Khlong Lan National Park)dl 공원에 설치해 놓은 무인 카메라에 촬영된 야생 포범 동영상을 페이스북에 게시했다. 이 동영상은 6월 28일 촬영된 것으로 밀림 속을 걷고 있는 표범과 검은 표범 모습이 찍혀 있었다. ▶ 태국 정부, 국무회의에서 코로나-19로 발이 묶인 외국인들에게 9월 26일까지 체류 기간 자동 연장과 90일 보고서 면제 승인 (사진출처 : Kaohoon) 코로나-19로 인해 발이 묶인 외국인에 대한 비자 자동 연장 조치가 7월 31일로 끝나는데, 8월 1일 이후에도 체류 기간이 자동 연장되는 것이 국무회의에서 승인되었다. 7월 21일 태국 정부 뜨라이쑤리(ไตรศุลี ไตรสรณกุล) 대변인은 ‘외국인의 체류 기간을 9월 26일까지 자동 연장(ต่ออายุต่างด้าวอยู่ในไทยถึง 26 ก.ย.)하는 것을 내각이 승인했다고 밝혔다. 90일 보고서도 면제되었다. 한편, 출입국관리국 국장은 9월 26일까지 유예 기간이며, 연장 수속을 하지 않고 9월 26일 이후에도 출국하지 않으면 법적 조치를 받게 된다고 밝혔다. ▶ 태국에 입국한 애완견에 대해서도 코로나 검사 실시 (사진출처 : Daily News) 태국에서는 50일 이상 국내 코로나-19 감염자는 확인되지 않고 있으며, 확인된 감염자는 모두 해외에서 태국으로 입국한 사람들이다. 또한 감염이 확인된 사람들 대부분은 지정 시설에서 14일간 격리 중 검사가 이루어져 감염이 확인되었다. 태국 농업 협동조합부 축산 진흥국(DLD) 써라윗(สรวิศ ธานีโต) 국장은 7월 21일 태국에 입국한 애완견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검사를 실시한 애완견은 7월 18일 주인과 함께 독일에서 태국으로 입국한 2살 포메라니아의 코, 구강, 직장에서 샘플 채취를 실시했다. 이 샘플은 국립 동물 위생 연구소에 보내져 7월 23일 검사 결과가 공개된다. 한편, 애완동물의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사는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의 기준에 따르고 있다. ▶ 7월 22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6명 확인, 사망자는 없어 (사진출처 : moph.go.th) 7월 22일 오전 11시 30분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는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COVID-19) 감염자는 전날보다 증가한 6명이라고 발표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총 3,261명이 되었다. 사망자는 없었다. 사망자는 총 58명이다. 신규 감염자 5명은 모두 해외에서 입국한 태국인으로 시설에서 격리 중 감염이 확인되었다. 이들 내역은 이집트에서 입국한 태국인 남학생 4명, 미국에서 입국한 36세 태국인 여성, 독일에서 귀국한 57세 태국인 여성이다. 지금까지 태국 국내에서 확인된 감염자 3,261명 중 3,105명이 완치되어 퇴원했고, 98명이 치료 중이고, 58명이 사망했다. 태국 국내 감염자는 58일 연속 확인되지 않고 있다. 태국 보건부 질병 관리국 아누퐁 박사는 7월 8일 태국에서 코로나-19 1차 유행이 종료되었다고 밝혔지만 여전히 2차 유행에 대비해야 한다고 경고하고 있다. ▶ 쁘라윧 내각 노동부 장관과 총리부 장관도 사임 (사진출처 : CH3 News) 쁘라윧 내각 짜뚜몽꼰(จัตุมงคล โสณกุล) 노동부 장관과 테완(เทวัญ ลิปตพัลลภ) 총리부 장관이 7월 20일 사표를 제출했다. 짜뚜몽꼰 노동부 장관은 왕족으로 재무부 사무차관, 태국 중앙은행 총재 등을 역임했다. 2014년 반정부 시위를 주도한 그룹 흐름을 이어가고 있는 루엄팔랑쁘라찯당(พรรครวมพลังประชาชาติไทย, 하원 5의석)의 당대표였지만, 올해 6월 당의 내분으로 당대표를 사임했다. 테완 총리부 장관은 찯타이파타나당(พรรคชาติไทยพัฒนา, 하원 4의석)의 실질적 오너인 쑤왓 리파타판롭(สุวัจน์ ลิปตพัลลภ) 전 부총리의 동생이다. 여당 제 1당인 팔랑쁘라차랏당(พรรคพลังประชารัฐ, 하원 118의석)은 제 2당인 품짜이타이당(พรรคภูมิใจไทย, 하원 61의석)과 민주당(พรรคประชาธิปัตย์, 하원 52의석) 등 중소 정당을 끌어들여 연립 내각을 구성하고 쁘라윧을 총리로 선출해 현 정부를 이끌고 있다. ▶ 7월 20일 태국에서 교통사고 사망자 58명, 코로나-19 총 사망자 수와 동일 (사진출처 : Daily News) 태국 내무부 밝표에 따르면, 올해 들어 7월 20일까지 보고된 태국 국내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는 8,134명, 부상자는 517,242명이었다. 7월 20일 하루 동안 교통사고 사망자가 58명에 달했다. 이것은 태국에서 보고된 코로나-19 감염에 의한 총 사망자 수와 같다. 세계 보건기구(WHO)에 따르면, 태국은 2016년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 사망자가 32.7명(WHO 추정치)으로 중국 18.2명, 인도네시아 12.2명, 일본 4.1명 등을 크게 넘어선 아시아 최악이었다. 태국 당국은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버스나 밴의 차량 점검, 운전자 관리 등을 강화하고 있지만, 2018년 조사(태국 건강 증진 재단 사무국 조사)에서도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29.9명으로 크게 줄지 않았다. ▶ 뜨랏 도내 노점 식당에서 전 애인 남성이 총을 쏴 여동생 사망하고 3명 부상 입어 (사진출처 : Khaosod) 7월 21일 오후 6시경 동부 뜨랏 도내 거리 노점 식당에서 태국인 남녀 4명이 가까운 거리에서 발포한 권총에 맞아 노점상 주인 여성(27)이 사망하고, 사망한 여성의 언니(31)가 중상을 입고 소녀(15)와 남성(24)이 부상을 입었다. 현장 주변에 설치되어 있는 CCTV 영상에는 언니의 전 교제 상대였던 산림청 직원 남성이 픽업트럭을 타고 현장에 나타나 누나를 강제로 차에 태우려 했지만, 저항하자 권총으로 4명을 향해 차례차례 발포하는 모습이 찍혀 있었다. 용의자는 범행 후 픽업트럭으로 현장에서 도주했다. 경찰은 이 남성을 살인 등의 혐의로 지명 수배하고 행방을 쫓고 있다.

12345